카카오뱅크, 해외송금 연간 이용 금액 10억 달러 돌파

115

2017년 7월 출시 이후, 이용 금액 및 송금 건수 역대 최고 실적 달성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한 해 동안 카카오뱅크를 통한 해외송금 이용 금액이 총 10억 달러를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카카오뱅크가 해외송금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연간 최고 실적이다.

카카오뱅크는 △세계 주요 22개국에 12개 통화로 제공 가능한 ‘해외계좌 송금’ △웨스턴유니온(WU, Western Union)과 협업해 전세계 200여개국에 1분 내로 송금이 가능한 ‘WU빠른해외송금’ 등 2가지 해외송금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2017년 7월 대고객 서비스 오픈 때부터 해외송금 비용을 10분의 1 수준으로 낮추고, 수수료 체계를 단순화했다.

출시 이후 누적된 해외송금 이용 금액은 총 54억 달러에 달한다.

해외송금 이용 건수 또한 역대 최고 연간 실적을 달성했다. 한 해 동안 약 61만6000건의 해외송금이 이뤄졌다. 서비스를 시작한 2017년 약 1만 건에 비해 크게 늘었다.

해외송금 이용 고객수도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한 해 동안 해외송금을 1회 이상 이용한 고객의 수는 약 13만1000명으로, 이들 중 약 60% 이상의 고객들은 카카오뱅크 해외송금을 사용한 이력이 있는 기존 고객이다. 이는 카카오뱅크의 간편한 해외송금 서비스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고객들이 다시 카카오뱅크를 찾으면서 고객수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고객들이 카카오뱅크 해외송금을 선택한 주 요인으로 ‘편의성’을 꼽았다. 카카오뱅크가 외화송금 고객 4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중복 선택 가능)에 따르면, 설문에 응답한 고객 60%가 ‘간편한 모바일 이용’ 항목을 선택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WU빠른해외송금 착오송금 반환수수료 전액 환급 제도를 국내 최초로 시행하는 등 서비스 개선에 앞장서고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