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커머스’ 잡는다… LX판토스, 中 최대 물류사와 합작사 설립

20
‘C-커머스’ 잡는다… LX판토스, 中 최대 물류사와 합작사 설립
이용호(왼쪽 다섯 번째) LX판토스 대표와 송롱(왼쪽 여섯 번째) 시노트랜스 총경리 등 관계자들이 16일 중국 베이징 시노트랜스에서 열린 복합운송사업 합작호사(JV) 설립 추진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X판토스

LX판토스가 중국 최대 물류 업체인 시노트랜스와 복합운송사업 합작회사(JV)를 설립한다. 국내에서 세를 넓히고 있는 중국 전자상거래(e-커머스)로 중국발(發) 물동량이 급증한 것에 대한 대응이다.

LX판토스는 16일 중국 베이징 시노트랜스 본사에서 복합운송사업 JV를 설립하고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용호 LX판토스 대표와 송롱 시노트랜스 총경리 등 양사 경영진이 참석했다.

LX판토스와 시노트랜스가 추진하는 한·중 복합운송은 중국에서 출발한 화물을 국내 항만까지 해상 운송한 뒤 인천공항을 통해 미주와 유럽으로 항공 운송하는 방식이다. 최근 중국에서 오는 e커머스 물동량이 증가함에 따라 이 같은 방식의 복합운송 수요가 급증하는 추세다.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과 중국 간 복합운송 물동량은 9만8560톤으로 전년 대비 43% 올랐다.

양사가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는 이번 협력의 발판이 될 전망이다. LX판토스는 국내 물류업계에서는 최대 규모인 380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다. 시노트랜스는 중국 내륙 및 유럽으로 가는 철도·트럭 운송 서비스에 강점을 가지고 있다. 이 대표는 “글로벌 물류 사업에서 전략적 시너지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