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루마니아 방산 전시회 첫 참가… 유럽으로 K-방산 영토 넓힌다

30
LIG넥스원, 루마니아 방산 전시회 첫 참가… 유럽으로 K-방산 영토 넓힌다
루마니아 정부와 군 관계자들이 지난 22일 루마니아 부쿠레슈티에서 열린 방산 전시회 BSDA 2024 현장에서 LIG넥스원의 휴대용 지대공 유도무기 ‘신궁’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LIG넥스원

LIG넥스원(079550)이 루마니아에서 열리는 국제 방산 전시회에 처음으로 참가하며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섰다.

LIG넥스원은 22∼24일 루마니아 부쿠레슈티에서 열리는 방산 전시회 BSDA 2024(Black Sea Defense & Aerospace)에 참가했다고 23일 밝혔다. 2년에 한 번 열리는 BSDA는 루마니아 국방부 주관으로 열리는 흑해 지역 최대 방산 전시회로 올해로 9회 째를 맞았다.

올해 전시회에는 400여개의 세계 방산 업체가 참가해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커지는 유럽 방산 시장을 놓고 경쟁을 벌인다.

올해 처음 참가하는 LIG넥스원은 108㎡ 규모 부스를 설치해 중거리 지대공 유도무기 ‘천궁II’, 휴대용 지대공 유도무기 ‘신궁’, 대전차 유도무기 현궁 등 첨단 유도무기와 항만방어시스템(HUSS), 무인화 대기뢰전 등을 선보였다.

또 루마니아를 포함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지역 단거리·초단거리 대공 방어망 통합 사업 참여를 적극 추진하고, 흑해 지역으로의 수출국 확대와 현지 주요 방산 업체와의 협력 관계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LIG넥스원은 이번 전시회 참가를 계기로 대공방어, 흑해 연안 핵심 항만 방어, 항공기 탑재 무장 분야로 수출 확대가 이어지길 기대하고 있다.

LIG넥스원 김무겸 해외사업부장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흑해 지역을 포함한 동유럽 지역은 글로벌 방산업체 간 치열한 기술 격전장이 되고 있다”며 “LIG넥스원은 종합 방산업체로서 첨단 기술력을 바탕으로 유럽에서 K-방산의 위상을 확산시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