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심사 기반 커뮤니티 플랫폼 ‘문토’, 52억원 시리즈A 투자 유치

14

관심사 기반 커뮤니티 플랫폼 문토가 52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 누적 투자 유치 금액은 총 72억원이다.

이번 투자에는 IMM인베스트먼트, 대교인베스트먼트, 본엔젤스파트너스를 비롯한 기존 투자자와 제트벤처캐피탈(이하 ZVC) 및
기업은행이 신규 투자자로 참여했다. ZVC는 Z홀딩스의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CVC)이다. Z홀딩스는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라인과 야후재팬 등을 자회사로 두고 있다.

문토는 더 많은 사람들이 관심사를 기반으로 온·오프라인 모두 잘 연결될 수 있도록 돕는 관심사 기반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번개처럼 가볍게, 취향이 통하는 친구를 만날 수 있는 일회성 커뮤니티 ‘소셜링’ △관심사를 기반으로 느슨하게, 온라인으로 지속적으로 연결되는 지속형 커뮤니티 ‘클럽’ △지금 가장 힙한 관심사 정보를 공유하고 나누는 피드형 정보공유 커뮤니티 ‘라운지’까지, 다양한 형태의 온앤오프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한다. 문토는 2021년 1월 론칭 25개월만에 누적 커뮤니티 오픈 수 약 18만개, 누적 피드 수 10만개, 누적 회원 수 52만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신규 투자로 참여한 ZVC 서지민 선임은 “MZ세대는 온라인으로 맺어지는 관계에 익숙한 세대이기도 하지만 동시에 오프라인으로도 연결되고 싶어하는 세대이다. 또한 콘텐츠 소비자임에 동시에 창작자이기도 하다”며 “문토가 제공하는 앱 내 다양한 서비스들은 공통의 관심사를 가진 사람들이 온오프로 연결되고 그들만의 콘텐츠를 생성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미리 문토 대표는 “정보기술의 발달로 개인의 취향이 더욱 세분화되며, 개인 관심사에 기반한 온앤오프 커뮤니티에 대한 니즈가 어느 때 보다 높아졌다”면서 “문토는 이런 라이프스타일의 변화에 발맞춰 관심사에 기반한 소셜라이징부터, 정보 공유, 마켓 플레이스까지 관심사 기반 모든 활동이 가능한 슈퍼서비스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문토는 이번 투자유치금을 바탕으로 인재 영입 및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2024년 하반기까지 관심사 기반 슈퍼 서비스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