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셀프 계산대 2.0 도입…“IT 경쟁력 강화”

260

CU는 고객의 점포 이용 편의성 향상과 가맹점주의 운영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셀프 계산대(POS) 2.0’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CU는 2019년 차세대 POS 시스템을 개발하고 셀프 POS 기능을 전 점포에 도입했다. 셀프 POS는 고객 스스로 상품 스캔부터 결제, 할인, 적립까지 진행하는 비대면 결제로 바쁜 시간대나 근무자 부재 시 유용하게 이용된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빠른 결제 모드 ▲근무자용 결제 화면 미러링 기능 ▲고객 친화적인 사용자환경(UI)·경험(UX) 디자인을 중심으로 진행했다. 빠른 결제 모드는 상품을 등록하면 결제 과정 중 할인, 적립, 쿠폰 적용 단계를 생략하고 바로 결제화면으로 넘어간다. 또한 결제 화면 미러링은 셀프 POS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이 있을 경우 근무자가 카운터 안쪽에 마련된 모니터를 통해 고객 화면을 함께 보고 조작할 수 있는 기능이다.

셀프 POS는 영문 버전으로 언어를 선택할 수도 있다. CU는 올해 말까지 신규 셀프 POS 프로그램을 몽골과 말레이시아 현지 점포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

BGF리테일 관계자는 “고객과 가맹점주가 보다 편리하게 CU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연구개발(R&D) 투자를 바탕으로 시스템 업데이트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가맹점의 사업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정보기술(IT) 인프라 고도화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