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잡’ 뛰는 전문가 HR 매칭 ‘커리어데이’, 11억 시드투자 마무리

101

전문가 네트워크 플랫폼 ‘커리어데이’가 디캠프, 신용보증기금, 유성전자 등으로부터 4억원의 추가 투자를 유치하며, 총 11억원 규모의 시드투자를 마무리했다고 14일 밝혔다.

커리어데이는 2021년 7월 법인 설립과 동시에 스파크랩, 유성전자로부터 2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지난 8월에는 비에이파트너스, 스파크랩으로부터 5억 원의 시드 투자를 받은 데 이어 스파크랩 15기 배치 프로그램에 선정된 바 있다.

커리어데이는 사이드잡을 원하는 현직자와 숙련된 전문가를 원하는 구인자를 연결하는 플랫폼이다. IT, 금융, 바이오, 반도체, 조선, 철강, 화학 등 다양한 분야의 현직 전문가 1만 2000여 명이 활동 중이다.

2021년 11월 서비스 정식 출시 이후 월평균 거래액 20% 성장, 전문가와 기업 간 누적 매칭은 3000건에 달한다.

디캠프 심사역은 “전 세계적으로 사이드잡(부업), 투잡을 원하는 수요가 고 숙련 인재 사이에서 증가하는 추세”라며 “커리어데이는 평균 3일 이내로 최적의 전문가를 매칭하고 다양한 유형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구인 시장 혁신을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커리어데이는 더 많은 인재를 확보하고 고객과 전문가 간 매칭, 추천 시스템 등의 주요 기능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강경민 커리어데이 대표는 “전문가의 경험과 지식이 필요로 한 기업에게 적재적소에 맞는 인재를 연결하고자 한다”며 “양측에 효율적인 시스템을 제공해 구인난 해결에 앞장서는 전문가 매칭 플랫폼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