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IST 창업기업 엠에프알, 딥테크 팁스 로봇 분야 ‘1호’ 기업 선정

124


로봇 관련 초격차 기술 보유 스타트업으로 인정받아… 3년간 최대 17억 원 지원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은 연구원 창업기업인
엠에프알(MFR)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이 지원하는 딥테크 팁스(창업성장기술개발사업) ‘로봇’ 분야 1호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엠에프알은 앞으로 3년간 최대 17억원을 지원받는다.

딥테크 팁스는 10대 신산업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을 선발·육성하기 위한 지원책으로 민간 투자사가 우수한 스타트업을 선발해 3억 이상 투자하면, 연구개발비 15억 원 포함 창업사업화, 해외마케팅 자금까지 최대 17억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기존 팁스에 비해 지원금 규모가 3배가량 큰 만큼 기술성·사업성·글로벌 진출 가능성 등 평가 단계가 세분화되고 선정 기준이 까다롭다.

이번 프로그램에 선정된 엠에프알은 2021년 6월 지능형로봇연구부 이승열 연구원이 창업한 기업이다.

엠에프알은 고위험군 산업에 속하는 건설 현장 안전을 확보하고 효율적인 작업 진행을 위한 다목적 건설 로봇을 제작하고 있다.

국토교통부 스마트 건설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대상(국토부 장관상)을 수상하고 건축물 해체 로봇 관련 사업에 선정 16억 원을 지원받았다.

이밖에 삼성전자 C랩 아웃사이드 선정, 삼성물산 MOU체결 등의 성과를 기반으로 숙련 작업자의 작업 기술을 로봇으로 이식하기 위한 ‘인간-로봇 협업 기술’ 다각화 및 고도화에 집중하고 있다.

엠에프알은 딥테크 팁스 선정을 통해 사업의 기술력·사업성·글로벌 진출 가능성을 인정받아 고위험군 산업에 대한 로봇 기반 인력 대체 연구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승열
엠에프알 대표는 “지난 20년간 건설 포함 필드 로봇 연구개발에 몰두하며 쌓은 기술력을 통해, 중대재해로 더 이상 고통 받지 않는 산업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