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웹툰, 오프라인서 만난다…네이버웹툰 코엑스에 팝업스토어

295

‘마루는 강쥐’·’냐한남자’ 굿즈 판매…하반기에도 개설 예정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웹툰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유명 캐릭터를 활용한 쿠션, 가방 등 굿즈(제품) 판매 시장도 활발해지고 있다.

온라인뿐만 아니라 아예 오프라인에 임시 매장을 열고 직접 독자와 만나는 경우도 눈에 띈다.

'마루는 강쥐', '냐한 남자' 팝업스토어 이미지
‘마루는 강쥐’, ‘냐한 남자’ 팝업스토어 이미지

[네이버웹툰 제공]

네이버웹툰은 29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서울 강남구 스타필드 코엑스몰에서 인기 웹툰 ‘마루는 강쥐’, ‘냐한남자’ 팝업스토어(임시매장)를 연다고 26일 밝혔다.

‘마루는 강쥐’는 키우던 강아지 마루가 어린아이가 되어버리는 이야기를, ‘냐한남자’는 주어 온 고양이가 인간으로 둔갑할 수 있어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웹툰이다.

팝업스토어는 웹툰 속 캐릭터가 사는 동네에 놀러 가는 콘셉트로 꾸며지며, 작품 속 주인공 마루, 춘배 등을 활용한 대형 인형, 가방, 키링 등 굿즈 260종을 판매한다.

방문한 모든 고객에게는 캐릭터 부채를, 5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는 장바구니와 포토 카드를 증정한다.

‘마루는 강쥐’의 모죠 작가는 “웹툰 캐릭터가 큰 사랑을 받아 팝업스토어까지 진행하게 되어 매우 설레고 웹툰이 친근하고 대중화되었다는 사실이 새삼 피부로 느껴진다”고 소감을 전했다.

네이버 웹툰
네이버 웹툰

[네이버웹툰 제공]

이처럼 네이버웹툰이 팝업스토어를 열게 된 것은 그만큼 웹툰 지적재산(IP)을 활용한 상품들이 최근 큰 인기를 끌고 있기 때문이다.

네이버웹툰의 온라인 스토어 웹툰프렌즈의 올 상반기 MD 상품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700% 성장했다.

‘냐한 남자’의 경우 캐릭터 활용 상품이 누적 40만개 이상 판매됐고, 2021년 진행한 크라우드펀딩에서도 2억8천만원의 모금액을 달성했다.

‘마루는 강쥐’의 경우 MD 상품은 누적 3만개 팔렸고, 크라우드 펀딩에는 3주만에 1억7천만원이 모였다.

흔히 웹툰 IP 확장이라고 하면 드라마, 영화 등으로의 영상화나 게임 제작을 떠올리지만, 작품 팬을 겨냥한 굿즈 판매도 큰 비중을 차지하게 된 셈이다.

이 같은 추세를 바탕으로 네이버웹툰은 올 하반기에도 팝업스토어를 두 차례 이상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heeva@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