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보다 한 수 위” 삼성전자가 보여준 엄청난 저력

134
유일하게 1분기 생산량 증가
점유율 1위 달성
삼성

세계의 스마트폰 산업의 생산량이 올해 1분기에 심각한 타격을 입은 가운데, 삼성전자는 유일하게 생산량이 늘어남으로써 저력을 보여줬다.

삼성 스마트폰 생산량 증가

지난 14일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1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생산량이 2억5000만대로, 2014년 1분기 이후 최저 수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최근 글로벌 경기 침체로 인해 소비 심리가 타격을 입어 생산량에도 영향이 미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삼성전자는 갤럭시S23 시리즈의 인기로 인해 1분기에 스마트폰 브랜드 가운데 유일하게 생산량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지난 기간 동안 스마트폰 생산량이 6150만대로 5.5% 증가하였다.

갤럭시s23
출처 – 삼성전자 공식 홈페이지

반면 애플은 전 분기에 비해 약 27.5% 감소한 5,330만대로 나타났다. 중국 브랜드인 오포, 샤오미, 그리고 비보도 일제히 영향을 받아 각각 17.0%, 27.4%, 14.2% 감소했다.

지난 1분기에는 삼성전자의 시장 점유율은 24.6%로 1위에 올랐다. 애플은 21.3%의 점유율로 2위에 자리했다.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2분기에는 스마트폰 생산량이 이전 분기와 비교하여 5% 증가한 2억 6000만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불황과 이로 인한 중고 스마트폰 시장의 활성화로 인해 전년 동기 대비로는 스마트폰 생산량이 약 10%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는 신제품 수요가 약화되어 2분기 생산량이 1분기 대비 약 10%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Z폴드5 사진 유출

삼성전자가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인 갤럭시 Z 폴드 5의 홍보용 이미지가 유출됐다.

16일, 해외 IT 매체 마이스마트프라이스가 갤럭시 Z 폴드5의 언론용 렌더링 사진을 입수하여 이를 공개했다.

공개된 갤럭시 Z 폴드5는 파란색 계열로 이번 모델도 이전 버전과 마찬가지로 S 펜을 지원하지만, 본체에는 S 펜을 넣을 수 있는 공간이 없다는 정보가 전해졌다. 또한, USB 타입 C, 스피커, 마이크 등의 위치는 이전 버전과 거의 동일하게 배치되어 있다. 뒷면의 트리플 카메라도 갤럭시 Z 폴드4와 매우 유사한 형태를 보여준다.

갤럭시Z폴드5의 가장 큰 변화는 전작과 비교했을 때 베젤(테두리)이 더 얇아지고 화면 대비 본체 비율이 향상되어, 기기를 접었을 때 두께가 줄어든 것이다. 이를 위해 기존의 U자형 힌지 대신 물방울 힌지가 도입되어 화면 주름을 최소화하고 전체적으로 기기의 두께가 줄어든 것이다.

갤럭시z폴드
출처 – 삼성전자 공식홈페이지

갤럭시 Z 폴드 5는 전 작과 동일한 외부 6.2인치(풀HD)와 내부 7.6인치(QHD)의 화면 크기를 갖추고 있다. 프로세서는 스냅드래곤 8 2세대를 장착하며, 8GB 또는 12GB의 RAM, 그리고 256GB, 512GB 또는 1TB의 내장 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4400mAh의 대용량 배터리가 탑재되었으며, 45W의 고속충전 기능과 25W의 무선충전 기능을 갖추고 있다. 후면에는 5000만 화소의 고화질 카메라 렌즈와 1200만 초광각 카메라 렌즈, 그리고 1000만 망원 카메라 렌즈를 장착하였다. 전면 카메라도 마찬가지로 1200만 화소로 고품질의 셀카를 제공하며, 안드로이드13 기반의 원UI 5.1을 통해 우수한 사용자 경험을 선사한다.

삼성전자는 7월 26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갤럭시 언팩’ 행사를 통해 갤럭시Z폴드5, 갤럭시Z플립5, 그리고 갤럭시워치6 등의 신제품을 대중들에게 첫 공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가 국내에서 이와 같은 ‘갤럭시 언팩’ 행사를 진행하게 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