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역 파괴’ CU, 생선 판매 나서…소용량‧할인판매 진행

454
사진제공=BGF리테일모델이 CU에서 판매 중인 냉동생선을 들어보이고 있다.

CU가 대용량 포대 쌀, 채소, 정육 등을 전국 판매한 데 이어 이달 냉동 생선까지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간편 생선으로 100% 국내산 갈치를 담은 손질 갈치살과 노르웨이산 고등어 한 마리로 구성된 손질 고등어살 2종이다.

생선 손질이 완료돼 간편하게 바로 조리할 수 있고 성인 한사람이 한 끼 식사로 즐기기에 적당한 소용량으로 구성됐다.

CU는 고객의 알뜰 소비를 돕기 위해 이달 말까지 600원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손질 갈치살은 5800원, 손질 고등어살은 53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CU가 이렇게 생선까지 상품의 범위를 넓혀가는 것은 편의점에서 식재료 수요가 날로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CU에서 식재료의 전년 대비 매출신장률은 2021년 21.4%, 2022년 19.1%, 올해 상반기 27.2%로 매년 크게 증가하고 있다.

김배근 BGF리테일 HMR팀장은 “CU는 고물가 시대에 알뜰 소비를 추구하는 트렌드를 겨냥해 마트 못지않은 가격과 상품 구색으로 알뜰족 공략에 성공했다”며 “누구나 부담 없이 든든한 밥상을 차릴 수 있도록 합리적 가격대의 식재료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