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은, 무보-폴란드개발은행과 금융협력 활성화 MOU 체결

151
윤희성 수은 행장이 13일(현지 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 소재한 폴란드개발은행(BGK) 본점에서 이인호 무보 사장, 비에타 다쉰스카 무시즈카(Beata Daszynska-Muzyczka) BGK 은행장과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강화와 금융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에 서명했다. 사진 왼쪽부터 윤희성 수은 행장, 비에타 다쉰스카 무시즈카 BGK 은행장, 이인호 무보 사장./사진=한국수출입은행
윤희성 수은 행장이 13일(현지 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 소재한 폴란드개발은행(BGK) 본점에서 이인호 무보 사장, 비에타 다쉰스카 무시즈카(Beata Daszynska-Muzyczka) BGK 은행장과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강화와 금융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에 서명했다. 사진 왼쪽부터 윤희성 수은 행장, 비에타 다쉰스카 무시즈카 BGK 은행장, 이인호 무보 사장./사진=한국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은 지난 13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폴란드개발은행(BGK) 본점에서 한국무역보험공사, BGK와 양국 간 경제협력 강화와 금융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BGK는 폴란드 경제와 산업발전 지원을 위해 1924년 설립된 폴란드 유일의 국책금융기관으로 대출 등 금융지원과 정부기금 수탁 운용, 관리를 수행 중이다. MOU에는 윤희성 수은 행장과 이인호 무보 사장, 비에타 다쉰스카 무시즈카 BGK 은행장이 서명했다.

세 기관이 체결한 업무협약은 △인프라 및 교통, 신재생에너지 등 중점 협력분야 금융지원 강화 △양국기업의 제3국 진출 시 공동 금융지원 △기관 간 인력 교류 등이 주요 내용이다.

폴란드는 유럽연합 내 한국의 3대 수출국 중 하나로 최근 배터리 등 첨단전략산업 분야에 한국 기업의 진출이 활발하다. 특히 지난해 K2 전차, K9 자주포, FA-50 경공격기 등 대규모 방산물자 수출계약이 성사되는 등 경제협력이 어느 때보다 활성화되는 추세다.

폴란드 방산 수출 성사 이후 BGK와 협력관계를 유지 중인 수은은 신규 협력사업 발굴과 공동 금융지원 등 협업 강화를 위해 이번 MOU 체결을 추진했다. 향후 폴란드를 비롯한 주변국가를 대상으로 한 한국 기업의 에너지 분야 투자개발 사업과 인프라 등 건설공사 수주가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 행장은 이날 서명식에서 “이번 협약 체결로 방산 외에 인프라, 신재생에너지 등의 분야에서도 기관 간 전략적 파트너십이 한층 강화될 것”이라며 “우리 기업의 폴란드 및 주변국 수출과 신규 사업기회 모색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