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카이 최대 50% 할인… 에어서울, ‘뭉쳐야 싸다’ 특가 행사

216

에어서울이 보라카이 노선을 대상으로 특가 행사를 연다. /사진=에어서울

에어서울이 12일 오전 10시부터 보라카이(칼리보) 노선에서 ‘뭉쳐야 싸다’ 특가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에어서울에 따르면 ‘뭉쳐야 싸다’는 여러 명이 함께 보라카이 왕복항공권을 구매할수록 할인율이 커지는 특가 행사다.

두 명이 함께 예매할 경우 20%, 세 명은 30%, 네 명은 40%, 다섯 명 이상은 50%까지 항공운임을 할인(유류할증료 및 공항이용료는 할인 대상에서 제외)받을 수 있다.

할인은 할인운임과 특가운임에 적용되며 최대 할인율인 50%가 적용될 경우 최저가는 1인당 편도총액 기준 9만2500원부터다. 특가 행사가 적용되는 탑승기간은 9월13일~11월30일까지다.

에어서울은 현지 여행사와의 제휴를 통해 탑승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이밖에 에어서울 보라카이 왕복항공권 구매 고객은 칼리보공항에서 보라카이까지 픽업·샌딩 서비스를 정가 대비 60% 할인된 2만원에 이용할 수 있다.

마사지, 호핑투어 등의 액티비티도 할인받을 수 있다. 현지 인기 리조트의 숙박도 최대 20%까지 할인된다.

이번 특가 행사는 오는 17일까지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은 에어서울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 애플리케이션(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