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황금연휴에 한우·과일도 혼합세트가 대세”

118
[현대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현대백화점은 최장 12일에 달하는 황금연휴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늘면서 추석 선물세트도 여행지에서 즐길 수 있는 상품을 묶은 혼합세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이 지난달 18일부터 이달 18일까지 정육 선물세트 매출을 분석한 결과 한우와 소스, 양념 등을 묶은 제품 판매량이 지난해 추석과 비교해 61.9% 증가했다.

현대백화점은 여행지에서 모임과 휴식을 즐기는 명절 문화가 확산하면서 조리가 간편하고 소스까지 포함된 상품을 많이 찾은 것으로 분석했다.

과일도 사과와 배 외에 샤인머스캣, 애플망고 등 디저트 과일을 함께 담은 제품이 인기였다.

3가지 이상의 과일로 구성된 혼합세트 매출은 지난해 추석 때보다 50.8% 늘었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28일까지 전국 16개 매장과 온라인몰에서 추석 선물세트 본 판매를 진행하고, 1천여가지 상품을 선보인다.

eshiny@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