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추석 앞두고 중소 협력사에 1500억원 조기 지급

232
CJ CI 사진CJ
CJ그룹 CI. [사진=CJ]

CJ그룹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업체에 1500여억원의 결제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주요 계열사에서 협력사에 조기 지급하는 대금 규모는 CJ제일제당 1200여억원, CJ푸드빌 132억여원 등이며, 중소 납품업체 1200여곳이 혜택을 받게 된다. 결제 대금은 오는 26~27일 순차적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CJ그룹 관계자는 “지난 2015년부터 매년 명절마다 상생경영 실천을 위해 결제 대금을 앞당겨 지급해 왔다”면서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으로 중소 협력업체에 가중되는 자금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CJ는 중소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상생경영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경쟁력 있는 협력사를 발굴해 필요자금과 역량, 판로 등 지원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기회를 제공하는 ‘즐거운 동행’ 사업을 계속해서 진행 중이다.

CJ대한통운은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평소 접하기 어려운 물류 역량강화 교육을 제공하는 ‘그린딜리버리플러스’를 시행하고 있으며, CJ프레시웨이도 중소 협력사의 식품안전 역량을 강화하는 ‘상생협력 아카데미’ 교육을 매년 계속해서 운영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