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 3선’ 하태경 “총선 서울 출마…승리 밀알 될 것”

111
'해운대 3선' 하태경 '총선 서울 출마…승리 밀알 될 것'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이 7일 내년 총선에서 서울 지역 출마를 선언했다.

하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기자회견에서 “내년 총선에서 제 고향 해운대를 떠나 서울에서 도전하겠다”며 “서울에서 승리한다면 우리 당은 두석을 따내는 효과를 얻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하 의원은 부산 해운대갑을 지역구로 19대 총선부터 내리 3선에 성공한 중진이다.

하 의원은 “우리 당의 총선 승리, 특히 수도권 승리의 밀알이 되고자 하는 충심 때문”이라며 “작은 실천이 집권 여당의 책임정치 회복과 우리 당 총선 승리의 밀알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서울 출마 결심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지난해 정권교체를 해냈지만, 불안정한 여소야대는 불필요한 갈등과 반목만 증폭시키고 있다”며 “국정에 무한 책임이 있는 집권당부터 변화해야 한다. 기득권을 내려놓고 오직 국민만 바라보고 국정을 이끌 것이라는 믿음을 드려 총선 승리를 이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 의원은 또 “서울 출마는 정치 소신”이라며 “재선의원 시절 동일 지역구 3선 초과 연임 금지 법안을 공동 발의한 바 있고, 새로운 도전을 꿈꾸는 신인 정치인들이 많이 들어와야 정치도 발전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하 의원은 기자회견 후 기자들과 만나 구체적인 지역구에 대해선 “서울로만 결정했고, 아직 구체적으로 고민을 하지 않았다”고 말을 아꼈다.

그러면서 “당과 상의를 계속할 것이고, 지금 마음은 당이 부르는 곳이면 어디든 가겠다는 마음을 가지고 있다”며 “오늘 아침 대표와 원내대표에게도 말했다. ‘역시 하태경이다. 고맙다’ 이런 반응이었다”고 했다.

당 안팎에서는 하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최고위원의 지역구인 마포을에 출마할 수 있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