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초록우산 2억원 후원…”취약계층 아동 지원”

121

신한은행, 초록우산 후원금 전달식(사진1)
지난 12일 서울시 중구 소재 초록우산 본사에서 진행된 후원금 전달식에서 정상혁 신한은행장(왼쪽에서 세번째)이 문남엽 남대문시장 상인회 회장(왼쪽에서 첫번째), 황영기 초록우산 회장(가운데)과 기념촬영 하는 모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지난 12일 서울시 중구 소재 초록우산 본사에서 초록우산, 남대문시장 상인회와 함께 취약계층 아동 생활용품 지원 사업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신한은행이 초록우산에 기부한 후원금 2억원은 저소득·조손 가정, 학대피해 아동들에게 필요한 생활용품 구매에 활용되며, 생활용품 구매는 남대문시장 등 전통시장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후원과 함께 신한은행은 점심시간을 활용해 인근 전통시장에서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한 생필품 등을 구매하고, 선물 키트를 제작하는 ‘임직원 릴레이 V-런치 봉사활동’도 병행한다.

‘임직원 릴레이 V-런치 봉사활동’은 취약계층 아동과 함께 전통시장 및 지역경제 활성화도 돕는 ‘1석 2조’ 활동으로 전국 17개 지역본부 임직원들이 참여해 각 지역에 소재한 전통시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봉사활동으로 제작된 생활용품 키트 3000여개는 초록우산을 통해 전국 지역아동센터 및 학대피해아동 쉼터, 사회복지단체 등에 전달될 계획이다.

정상혁 은행장은 “이번 후원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들의 생활 여건 개선을 돕고 전통시장 소비를 촉진시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소외·취약계층 지원과 지역사회와의 상생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대표 사회공헌 사업인 ‘ESG상생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학대피해아동쉼터 차량, 보육시설아동 디지털 교육, 자살유족자녀 교육 및 치료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