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포]”사과 싸다고 몇 봉지씩 사가요”…농협유통, 최대 49% 할인 행사

122

“요새 사과 사기 무서워서 안 먹은 지 꽤 됐어요. 오늘 좀 저렴하게 판다길래 한번 와봤죠.”

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농협 하나로마트 양재점엔 카트를 끌고 할인 행사 코너 옆을 서성이는 이들로 가득했다. 함께 장을 보러 온 모녀는 감자 할인 행사 코너 앞에 붙은 가격란을 바라보며 연신 “와, 싸다”는 말을 반복했다. 고물가로 한동안 텅 비었던 고객들의 장바구니에도 모처럼 감자, 양파, 샤인머스캣 등 농축산물이 알뜰하게 채워졌다. 사과 코너 앞에 있던 한 판매 직원은 “할인 행사 과일 가운데선 단연 사과의 반응이 가장 좋다”며 “올해 작황이 좋지 않아 가격이 천정부지로 뛰었는데, 이번에 정상가 대비 20%가량 저렴하게 판매하는 만큼 5봉씩 대량 구매하시는 분들도 많다”고 전했다.

농협유통이 고물가 시대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해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오는 11월 1일까지 농협유통 통합 2주년 기념 할인 행사인 ‘살맛 나는 가을, 더 큰 세일, 하나로에서 맛나요’를 열고 농·축·수산물 상품을 최대 49%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행사 품목은 농산물 12개, 축산물 8개, 수산물 5개 등 총 25개다. 황태채(450g·러시아)가 49%로 할인율이 가장 높고, 이어 감자(900g·국산) 49.3%, 양파(3kg·국산) 42.6%, 샤인머스캣(1.5㎏·국산) 38.0%, 생물 주꾸미(5㎏·국산) 36.2% 등도 저렴하게 판매한다. 농촌 사랑 상품권을 최대 20만원 지급하는 ‘김장지원금 챙기세요’ 경품행사와 사은품 증정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날 고객들로 붐빈 또 다른 인기 코너는 ‘절임 배추 사전예약’ 접수처였다. 10개가량 상담 의자가 놓인 접수처엔 김장철을 맞아 일찌감치 절임 배추를 구매하러 온 50~60대 여성들로 빼곡했다. 고객들은 상담원의 안내에 따라 구매 수량, 희망 수령 날짜 등 접수증에 작성하고 있었고, 뒤로는 상담을 기다리는 고객들로 긴 줄이 늘어섰다. 농협유통은 오는 11월 1일까지 14일간 5t 화물차량 약 100대 분량의 절임 배추를 사전 예약 판매할 예정이다. 사전 구매 고객들은 11월 9일부터 희망 수령 날짜에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

한 50대 여성은 “작년에 농협에서 처음으로 절임 배추를 구매해 김장했는데, 직접 소금에 절여 김장하던 때와 비교해 정말 편했다”며 “작년보다 조금 가격이 오른 것 같긴 하지만, 알도 튼실하고 품질은 믿을 수 있어 이번에도 농협에서 구매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농협유통은 앞으로도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한 할인 행사를 지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다. 농협유통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고물가와 김장철이 겹치면서 몇 배 커진 소비자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품목을 구매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할인 행사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