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3분기 영업이익 1534억원…작년 대비 4.4% 감소

88
삼성엔지니어링, 3분기 영업이익 1534억원…작년 대비 4.4% 감소

삼성엔지니어링(028050)은 연결 기준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1559억 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4.4% 감소했다고 30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2조 4781억 원으로 작년 동기 보다 0.8% 증가했고, 순이익은 1559억 원으로 3.9% 줄었다.

3분기 누적으로는 매출 7조 7975억 원, 영업이익 7233억 원, 순이익 5832억 원을 기록했다. 이로써 영업이익은 3분기만에 올해 연간 목표(7650억 원)의 94.5%를 달성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불확실한 대외환경에도 모듈화, 자동화 등 혁신 기술을 프로젝트에 적용하고 프로젝트 손익 관리를 통해 수익성 개선에 집중했다”며 “멕시코, 말레이시아, 사우디아라비아 등 주요 해외 현장과 산업환경 부문의 안정적 수행으로 견고한 실적 흐름을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3분기 수주는 2조 9380억 원, 올해 누적으로 보면 6조 7571억 원을 기록했다. 수주 잔고는 18조 원 수준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9월 사우디 알루자인이 발주한 석유화학 플랜트 기본설계(FEED) 프로젝트를 수주했고, 향후 풍부한 수주잔고를 바탕으로 중동과 동남아 지역을 중심으로 수익성 중심의 선별 수주전략을 펼칠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혁신 기술을 기반으로 수행 체계를 고도화해 차별화한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며 “에너지 트랜지션 시대에 수소·탄소중립 등 신사업 추진을 가속해 중장기적으로 지속가능한 성장의 기반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