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1347.9원 출발…BOJ 정책 변화 기대감 속 약달러 전망

95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31일 원·달러 환율이 하락 개장했다. 일본은행(BOJ)이 수익률곡선제어(YCC) 정책을 수정할 것이란 기대감이 커지면서 엔화와 원화가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서울외국환중개에 따르면 이날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3.0원 내린 1347.9원에 개장해 오전 9시 50분 1340원 후반대에 거래 중이다. 

이날 BOJ는 금융정책결정회의를 열고 수익률곡선제어(YCC) 정책 수정에 대해 논의한다. BOJ가 YCC 정책의 장기금리 상한선을 1% 위로 상향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되고 있다. 장기금리 상한선이 조정될 경우 달러 약세 영향 속 환율 하락 압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중동 전쟁이 예상보다 크게 확대되지 않을 것이란 분석에 뉴욕 증시가 호조를 보이는 등 시장 내 위험선호 심리를 자극하고 있다. 이에 국내 증시에서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는 상승세다. 달러인덱스는 예상보다 축소된 미 재무부 4분기 차입 규모와 일본은행 통화정책 결정 경계감을 반영해 0.45 하락한 106.14를 기록했다. 

김승혁 NH선물 연구원은 “10월 일본 도쿄 물가(CPI)가 큰 폭 상승했고, 고물가에 의한 기시다 지지율이 낮은 수준을 기록해 정책 변화 기대가 높았던 상황에서 니케이의 중앙은행 정책 변경 보도까지 더해진 만큼 엔화 베팅 흐름을 주목 할 필요가 있다”면서 “중동 전쟁 위험이 당초 예상보다 크게 번지지 않 을 것이란 분석도 위험선호 심리를 자극해 국내증시 외인 유입이 가능하게 할 수 있고 환율 하락 압력도 제공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