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가 피겨한다면…” ‘피겨 퀸’ 김연아, 방송에서 솔직한 답변 털어놨다

478

‘피겨 퀸’ 김연아가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자신의 선수 시절에 대해 얘기한다.

김연아 / 뉴스1

지난 21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 말미에 김연아의 출연 예고편이 공개됐다.

이날 예고편에서 유재석, 조세호는 김연아에게 “못 본 사이에 결혼도 하시고 축하드린다”라며 “예전에 남편(고우림)분도 나오셔서 ‘새삥’을 추고 가셨다”라고 얘기했다.

이에 김연아는 “왠지 그거 시킬 것 같다고 걱정했는데 (나는) ‘시키면 해야지’라고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세호는 김연아에게 “만약 미래에 자녀분이 피겨를 하고 싶다고 하면 어떻게 하겠나”라고 물었고, 김연아는 “절대 안 된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 이유에 대해서 김연아는 “내가 했으니깐 안 돼”라고 강조하기도.

지난 21일 방송 말미에 공개된 김연아 예고편 / tvN
지난 21일 방송 말미에 공개된 김연아 예고편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김연아는 “(피겨가) 너무 힘들다 보니깐 마지막 소원이 숨 차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였다”라면서도 “요즘은 심장이 좀 뛰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김연아는 선수 시절 아쉬움에 대해 “진짜 없는 것 같다”라며 “턱 끝까지 차오를 때까지 했다 보니깐 미련 없이 떠날 수 있었다”라고 얘기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