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남성에게 성추행 당했다고 고백한 유부남 배우 손지창

268

사업가 겸 배우 손지창이 과거 동성에게 성추행당했던 경험을 고백했다.

사업가 겸 배우 손지창 / 이하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지난 3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80억 원대 수익을 올리는 사업가로 변신한 손지창이 아내이자 배우 오연수와 함께 출연했다.

현재 MICE 전문기업 대표인 손지창은 직업 만족도를 묻자 “솔직히 연예계 생활이 더 재밌다. 사업의 세계는 정글 같다”라고 말했다.

그는 “하루는 경쟁 PT를 발표하는데 채택이 안 될 걸 알고 있었다. 이미 특정 업체가 내정됐던 상황”이라며 “구매부에서 들러리를 서달라고 해서 발표하는데 채점하던 분이 ‘이걸 뭐하러 하나’ 하더라. 서류를 던지고 나오고 싶었지만 직원들 생각해서 참았다”라고 설명했다.

심지어 그는 50대 남성 클라이언트에게 추행을 당한 적 있다고도 고백했다.

과거 동성 성추행 경험을 고백한 손지창

그는 “해외 행사를 진행하는데 50대 후반 남자분이 갑자기 내 엉덩이를 움켜쥐더라. 순간 주먹이 나갈 뻔했다. 거기 600명 정도 있었다. 멱살 잡고 끌고 가고 싶었지만 그러면 안 되는 거니까 뿌리치지도 못했다”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오연수는 “처음 듣는 얘기”라면서 얼굴까지 붉어진 채 당황했다. 오연수는 “(손지창이) 집에 와서 이런 얘기는 절대 안 한다. 사업 얘기하면 제가 못 알아들을 때도 있다. 갑질 당한 거 이야기하면 저는 때려치우라고 한다. 왜 그런 수모를 겪으면서 해야 하나”라고 속상해했다.

이에 손지창은 “제가 4인 가족 기준으로 많은 사람들의 생계를 책임지고 있다. 임직원에 대한 책임도 있다”라면서 “사실 오기도 있다. 사업을 접고 돌아가면 방송에서 우습게 생각할 것 같더라. 그런 것들 때문에 버텼다”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