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출신 걸그룹 멤버, 완전 달라진 근황 공개 (+최근 사진)

640

그룹 에프엑스(f(x)) 출신 빅토리아가 달라진 근황을 전했다.

빅토리아 / MBC ‘라디오스타’, 엘르 차이나

엘르 차이나는 18일 빅토리아와 함께한 화보 여러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사진 속 빅토리아는 과거 국내에서 f(x) 리더로 활동하던 당시와 전혀 달라진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사로 잡았다.

그는 홀쭉해진 볼살과 뚜렷한 이목구비, 그윽한 눈매로 성숙한 매력을 뽐냈다.

빅토리아 근황 / 이하 엘르 차이나


또 긴 헤어스타일에서 벗어나 가벼우면서도 카리스마 있는 중단발 스타일에 도전해 세련된 모습을 선보였다.

빅토리아는 배우가 된 후 달라진 자세와 가치관에 대해 털어놓았다.

그는 “그 어느때보다 깊이 고민한다. 연기를 할수록 다른 사람의 삶을 살수록, 세상 쉬운 삶은 없다는 것을 깊이 이해하게 된다”고 전했다.

또 “내가 정말 배역에 들어가서 일부분이 됐을 때 비로소 캐릭터에 대한 모든 삶을 볼 수 있었다”고 넓어진 시야를 갖게 됐다고 밝혔다.

빅토리아는 SM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생활을 거친 후 2009년 걸그룹 에프엑스 리더로 데뷔했다. 이후 그는 멤버 크리스탈(정수정), 루나, 앰버, 고(故) 설리와 함께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빅토리아 / MBC ‘라디오스타’
빅토리아, 닉쿤 / MBC ‘우리 결혼했어요’
에프엑스 활동 시절 멤버들과 빅토리아 / 빅토리아 인스타그램

그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 출연해 그룹 2PM 멤버 닉쿤과 알콩달콩 케미를 선보이며 ‘쿤토리아’ 커플로 불리기도했다.

이후 그는 2015년 중국에서 개인 공작실을 설립한 후 중국 내 배우 활동을 시작하며 새로운 커리어를 쌓아갔다. 중국 무대로 활동지를 변경한 빅토리아는 결국 2021년 SM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종료했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