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당하니까 공개…돌싱 특집 나왔던 ‘나는 솔로’ 순자, 이혼 사유 밝혔다

89

‘나는 솔로’ 16기 순자(가명)가 이혼 사유를 공개했다.

17일 순자는 자신의 SNS에 의미심장한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나는 솔로’ 돌싱 특집에 출연했는데, 이번에 이혼한 이유를 사진으로 밝혔다.

순자는 배우자의 불륜 때문에 이혼했다고 주장했다.

순자는 “불륜 기간 때문에 다음 기일 잡는 게 말이 되냐”며 변론 기일 소환장 일부를 공개했다.

SBS Plus ‘나는 솔로’

순자는 “불륜에 대한 기간이 서로 말이 다르니 저보고 증거 가지고 오라고 하길래 너무 힘들어서 상간녀의 주장을 받아들이겠다, 재판을 해달라고 했는데 다음달로 미루던데 이게 맞는 거냐. 너무 힘들다”며 “한 번 사기 당하듯이 진행했었던 소송이고 계약 파기를 하고 새로운 변호사랑 상담하는 거 조차도 너무 힘들어서 아무렇게나 빨리 끝났으면 좋겠다. 판결만 내려줬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간 재판장이었는데 진짜 너무 무너진다. 울산에 변호사 소개 좀 부탁 드린다”고 토로했다.

순자는 ‘나는 솔로’에서도 이혼 사유를 간접적으로 언급한 적이 있다. 당시 이혼한지 3개월 차였던 순자는 “내가 피해자인 입장인데 내가 피해자라고 슬퍼하고만 있을 수는 없더라. 나도 빨리 행복해져야지. 그래서 여기 나와야겠다 생각하고 있는데 잘 온 거 같다. 보란 듯이 잘 살 거라고, 나의 존엄을 챙길 것”이라고 밝혔다.

순자 인스타그램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를 통해서도 순자는 “제가 전남편한테 생활비를 안 받았다. 그래서 아빠카드를 썼는데 남자가 자꾸 돈 없다 하니까 없나 보다 하고 아빠카드 뺏어 쓴 것”이라 밝혔다.당시에는 구체적인 이혼 사유를 밝히지 않았지만 순자의 이혼 사유는 전 남편의 불륜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후 순자는 “민사가 원래 몇 차례 진행하다 재판한다더라. 새로 변호사를 선임하면 다시 증거들을 봐야 하고 들어야 해서 상처들을 들춰내는 게 두려워서 피했다. 그때를 다시는 기억하고 싶지 않았다”며 “그래도 피해버리면 후회만 남을 테니 힘내서 다시 잘 준비해보겠다”고 말했었다.

SBS Plus ‘나는 솔로’

불륜 기간 때문에 다음 기일 잡는 게 말이 되나요?

불륜에 대한 기간이 서로 말이 다르니 저보고 증거 가지고 오라고 하길래 너무 힘들어서 상간녀의 주장을 받아들이겠다 재판을 해달라고 했는데 다음달로 미루던데 이게 맞는 건가요? 너무 힘드네요.

한 번 사기 당하듯이 진행했었던 소송이고 계약 파기를 하고 새로운 변호사랑 상담하는 거 조차도 너무 힘들어서 아몰라 하고 아무렇게나 빨리 끝났으면 좋겠다. 판결만 내려줬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간 재판장이었는데 진짜 너무 무너지네요..울산에 변호사 소개 좀 부탁 드릴게요..변호사 알아보는 것도 지쳐요.

민사가 원래 몇 차례 진행하다 재판한다네요..새로 변호사를 선임하면 다시 증거들을 봐야 하고 들어야 해서 상처들을 들춰내는 게 두려워서 피했었어요..

그때를 다시는 기억하고 않거든요.

그래도 피해버리면 후회만 남을테니 힘내서 다시 잘 준비해보겠습니다…응원 감사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