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칼 형님’ 박준규의 소신 발언 “예쁜 여자 음해하는 여자는 다 못생겼어”

295

배우 박준규가 과거 한차례 논란이 됐던 발언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박준규와 아내 진송아가 출연했다.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이날 정형돈은 박준규에게 “과거 ‘예쁜 여자를 음해하는 여자는 다 못생겼다’고 한 발언에 대해 해명하는 시간을 주겠다”고 제안했다.

그러자 박준규는 해당 발언을 들은 개그우먼 조혜련과 김효진에게 사과를 건넨 뒤 “솔직히 말하면 해명하고 싶은 생각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악플을 좋아하고 남을 시기 질투하는 사람을 보면 그다지 예쁘지 않다”며 “신기하게 아내 친구들 모임을 보면 누굴 칭찬을 한다. 그래서 내 아내가 이쁘다는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박준규가 맞는 소리를 했다”, “예쁜 여자라고 다 예쁜 여자를 좋아하는 건 아니다”, “진짜로 여자들이 저런가?”, “난 예쁜 여자 보면 좋던데” 등 반응을 보였다.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앞서 박준규는 지난 2013년 5월 채널A ‘명랑해결단’에 출연해 조혜련과 김효진이 ‘만나면 안 되는 여자’ 1위로 예쁜 여자를 꼽자 “예쁜 여자 음해하는 여자들 다 못생겼어. 예쁜 여자는 예쁜 여자 욕 안 해”라고 발언했다.

당시 해당 발언은 큰 논란이 됐다. 네티즌들 또한 온라인상에서 갑론을박을 펼쳤다. 일각에서는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라는 지적이 나왔다. 반면 또 다른 이들은 ‘여적여(여자의 적은 여자)’를 한 문장으로 설명하는 명언이 탄생했다는 반응도 있었다.

이에 정형돈이 박준규에게 해당 발언에 대해 해명할 기회를 주자 박준규는 자신의 소신을 끝까지 굽히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눈물을 흘리고 있는 여성, 자료사진 / yamasan0708-shutterstock.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