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의혹’ 지드래곤 측 “내달 6일 경찰 자진 출석”

78

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가수 지드래곤이 다음 달 6일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 마약범죄수사계에 자진 출석해 수사를 받는다.

빅뱅 지드래곤(권지용, GD)이 지난 3월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한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지드래곤의 자문변호사인 법무법인 케이원챔버 김수현 변호사는 31일 입장문을 내고 “신속하고 공정한 수사 진행을 위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변호사는 “근거 없는 허위사실이 유포돼 한국을 대표하는 K팝 아티스트인 권지용(지드래곤의 본명)에게 돌이킬 수 없는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언론과 미디어에서도 책임 있는 자세를 가져 달라”며 “추측성 보도에 대해서는 허위 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끝까지 초강경 대응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