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셋, 친부 셋” 고백한 ‘고딩엄빠4’ 출연자, 이별 사유에 전원 경악

195

‘고딩엄빠4’ 싱글맘 오현실이 역대급 사연으로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싱글맘 오현실과 보육원에 맡긴 자녀 안아주는 오현실 / MBN ‘고딩엄빠4’

지난 15일 방송된 MBN 예능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4′(이하 ‘고딩엄빠4’)에서는 친부가 모두 다른 세 아이를 키우는 오현실의 현실이 그려졌다.

오현실은 재연드라마를 통해 첫 번째, 두 번째 남자친구와 교제하던 중 임신 사실을 알게 된 뒤 극적인 사건이 일어나며 결별하게 된 전말을 낱낱이 공개했다. 가히 충격적이었다. 첫 번째 남자친구는 아이가 둘 딸린 유부남이었고, 두 번째 남자친구는 절도죄로 구속돼 실형을 선고받았다.

이후 스튜디오에 직접 나타난 오현실은 “지금 아이가 세 명이고, 아빠가 다 다른 사람이냐”는 물음에 “그렇다”며 “세 번째 남자와도 이별해 혼자 출산했다”고 털어놨다.

보다 못한 MC 인교진은 “원래 금사빠(금방 사랑에 빠지는 사람)냐”고 물었고 오현실은 “좀 많이 금사빠다. 잘생긴 외모와 요리 잘하는 사람, 얘기를 잘 들어주거나 저희 아이들에게 잘해주는 사람에게 호감이 간다”며 웃음 지어 모두를 답답하게 만들었다.

방송 말미, 오현실은 아이들 양육비 문제 상담을 위해 이인철 변호사를 찾아갔다. 이 자리서 그는 “빚과 양육비 문제를 상담하러 왔다”고 말했다.

양육비 문제 상담 받으러 온 오현실 / MBN ‘고딩엄빠4’
충격적이 이별 사유 털어놓은 오현실 / MBN ‘고딩엄빠4’
충격적이 이별 사유 털어놓은 오현실 / MBN ‘고딩엄빠4’

이 변호사가 “현재 세 자녀 모두 양육비를 못 받고 있냐”고 묻자 오현실은 “그렇다”면서 “(세 아이 아빠 중 한 명과) 교제를 하다가 아이가 생겼는데 뒤늦게 알고 보니 유부남이었다. 임신한 상태에서 뒤늦게 알게 됐다”고 털어놨다. 이어 “세 아이 아빠 중 또 다른 한 명은 알고 보니 전과가 되게 많았다. 전과 15범이었다”라고 직접 언급해 재차 충격을 안겼다.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패널들도 탄식했다. MC 박미선은 “양육비 받을 수 있겠냐. 갑갑하다”라며 한숨을 쉬었다. 인교진도 “일반적인 케이스는 아니다”라며 헛웃음 지었다.

뿐만 아니라 오현실은 “19세에 지인 대신 대출을 받아 빚이 현재 5000만 원이 넘어가는 상황”이라며 ‘현재 신용불량자 상태”라고 밝혀 안타까움을 더했다. 또 빚과 출산 후 산후우울증이 크게 와 첫째 아들을 보육원에 보낸 사연이 알려져 모두를 눈물 짓게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