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세대 귀화 연예인’ 이다도시, 너무나도 비통한 소식 전했다

166

방송인 이다도시(54)가 부친상을 당했다.

이다도시는 지난 19일 자신의 SNS(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 “안타깝게도 지난주에 우리의 사랑하는 아버지가 돌아가셨다”고 가슴 아픈 소식을 전했다.

이다도시 / 이다도시 인스타그램

이어 “너무 빨리 가버린 그는 정말 친절하고 성실한 사람이었고 훌륭하고 관대한 사람이었다”며 “아빠! 편히 쉬세요”라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안겼다.

프랑스 출신인 이다도시는 1993년 한국인 남편과 결혼해 1996년 귀화했다.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방송인으로 활약하며 ‘울랄라’ ‘임신하셨어요?’ 등의 유행어로 큰 사랑을 받았다.

당시 남편과 슬하에 두 아들을 뒀으나, 결혼 16년 만인 2009년 이혼했다. 이후 2019년 프랑스인 남성과 재혼해 새 가정을 꾸렸다.

이다도시 인스타그램

이다도시는 현재 숙명여자대학교에서 프랑스언어문화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