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굉장히 대단한 분”…임시완, 댄서 효진초이와 의외의 인연 고백했다

61

배우 임시완이 댄서 효진초이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20일 서울 강남구 조선팰리스 호텔에서 쿠팡플레이 오리지널 시리즈 ‘소년시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이명우 감독과 배우 임시완, 이선빈, 이시우, 강혜원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임시완 / 임시완 인스타그램

‘소년시대’는 1989년 충청남도, 안 맞고 사는 게 일생일대의 목표인 온양 찌질이 ‘병태’가 하루아침에 부여 짱으로 둔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임시완은 극 중 병태 역을 맡아 극을 이끈다.

특히 임시완은 그 시절에 유행한 춤을 몸에 익히기 위해 댄서 효진초이와 특훈에 나서며 캐릭터 준비에 열정을 불태운 것으로 알려져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와 관련해 임시완은 “효진초이와는 작년에 팬미팅을 하면서 인연이 닿았다. 그 뒤로는 개인적으로 춤을 배우고 싶었다. 틈날 때마다 춤에 대한 기본기부터 다지는 걸 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마침 이번 작품에서 춤을 추는 신이 생겼다. 되게 바쁘신 분이다. 드라마에 들어가는 춤을 가르쳐 줄 분이 아니다. 굉장히 대단한 분이다. 무리하게 부탁을 드렸는데 흔쾌히 가르쳐 준다고 하셨다”고 효진초이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댄서 효진초이 / 효진초이 인스타그램

어려운 부분도 있었다고. 임시완은 “장인에게 배우니까 마냥 재밌기만 한 건 아니었다. ‘다시! 다시! 다시!’ 이런 인고의 시간을 견뎌내면서 배운 춤이 박남정 선배님의 ‘널 그리며’라고 말하고 싶다”고 귀띔했다.

한편 ‘소년시대’는 오는 24일 1, 2화 공개를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쿠팡플레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