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위 개복치는 주목” 겨울철 삶의 질 높여줄 방한용품 Best

183
“오늘 아침 매우 춥겠습니다. 따뜻한 옷차림으로 출근길 나서야겠습니다.”

기상청은 올겨울 강추위가 이어질 거라고 예보했다. 심지어 눈도 많이 온다고 하니 준비 단단히 해야겠다.

실내·외 기온 차이가 큰 겨울에는 인체 면역력이 떨어진다. 감기, 독감 등에 걸릴 확률이 높아지기 전 따뜻한 방한용품으로 우리 몸을 보호하는 게 관건이다.

올겨울을 무사히 보내고 싶다면(?) 주목하자. 겨울철 강추위로부터 몸을 보호해줄 방한아이템 8가지를 소개한다. 현재 택샵에서 국내 최저가로 판매 중인 상품들이다.

#1. 자가 발열 기모양말 9 SET (10,900원)

길쭉한 양말에 발을 넣는 순간, 부드러운 기모 소재로 신세계를 느낄 수 있는 양말이다. 다양한 9컬러에 안감·겉감의 색상이 일치해 윗부분을 살짝 접어 신었을 때 더 예쁘다. 발목을 답답하게 조이지 않으면서 쫀쫀한 소재로 양말이 내려갈 걱정도 없다고.

#2. 기모 터치 겨울장갑 (4,900원)

그동안의 손 시려움은 잊자. 피부에 감기는 부드러운 착용감과 뛰어난 보온성은 기본, 스마트폰 터치까지 가능한 만능 장갑이 출시됐다. 가성비 甲인 이 장갑은 전도성 원단을 사용해 스마트폰 조작이 쉽고 고급 실리콘 처리가 되어있어 밀착도가 뛰어나다.

블랙/차콜/그레이 세 가지 컬러에 다양한 패션에 어울리는 심플한 디자인으로 남녀노소 사용 가능!

#3. 곰돌이&배색 겨울 양말 10 SET (11,500원)

땀흡수가 안되는 수면 양말과는 달리 타올 재질 안감으로 제작된 곰돌이 양말이다.

추운 날씨에 어울리는 웜 컬러 10종으로 구성된 양말로 산뜻한 배색컬러와 포인트 라벨이 소소한 재미를 주는 건 덤. 겉면은 베이직한 무지 양말이지만 안면은 도톰한 테리 조직으로 제작해 추운 겨울에도 따뜻하게 신을 수 있다.

#4. 발따수워머 롱수면양말 (14,900원)

귀여운 곰 발바닥이 연상되는 치명적인 귀여움, ‘롱수면 양말’이다. 복슬복슬한 촉감에 발부터 무릎까지 전부 덮여 수면양말 덕후들의 찬사를 한몸에 받고 있다. 일반 워머보다 무려 1.5배 두껍게 제작돼 발, 종아리, 무릎, 허벅지 모두 따뜻한 체온을 유지할 수 있다. 발만 쏙 빼낼 수 있도록 상하가 분리되어 있어 발바닥에 땀이 차는 것도 방지한다.

#5. 폭신폭신 융털 보온덧신 (11,500원)

축축하고 찝찝한 느낌의 보온 양말을 싫어하는 사람에게 딱이다. 수분이나 기름을 확실히 닦아내고 번짐 없이 흡수시키는 고밀도 융털로 제작돼 오래 신어도 찝찝한 느낌을 주지 않는다. 발바닥 면의 실리콘 처리로 미끄러질 걱정이 없고 6가지 컬러로 선택지도 다양하다.

#6. 방한방풍 귀마개 마스크 1+1 (7,500원)

전체가 기모로 뒤덮인 이중 단열 귀마개 마스크다. 마스크 모양을 3D 입체로 만들어 안면에 촥- 밀착되고 김서림을 방지한다. 특히 귀마개 안쪽에 귀가 편한 이어 스트랩이 장착돼 있어 격한 움직임에도 절대 벗겨지지 않는다.

도톰한 귀막이로 귀를 보호할 수 있으며 세탁도 가능하다. 컬러는 블랙, 핑크, 그레이, 블루 총 4종류다.

#7. 소프트 넥워머 (5,800원)

바람은 막아주고 온기는 더해줘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는 최적의 띵템이다. 몸을 감싸는 도톰한 두께감으로 추위를 360도 막아줘 일상생활에서는 물론 등산, 낚시, 스키, 캠핑 등을 즐길 때도 유용하다.

시중에 나온 워머들과 달리 소프트한 고품질 원사로 제작돼 감촉이 좋고 피부가 예민한 사람도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거추장스러운 목도리 사용이 불편하거나 부담스러운 분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컬러는 총 6가지.

#8. 루루아 온수핫팩 (15,900원)

휴대가 편한 330ml 미니 사이즈로 단순히 추운 날씨에만 사용하는 보온용품이 아닌 생리통, 배탈 등으로 몸을 따뜻하게 해줘야 할 때 온찜질로 활용해도 좋다. 전기를 사용할 필요가 없어 전자파 위험 없이 안전하고 뜨거운 물만 부어 넣으면 따뜻함이 오래 유지되는 게 큰 장점이다.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