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우깡 압승ㅋㅋ” 고소 짭짤 중독성 최강 간식 ‘쫀징어’

105

캔맥주를 사기 위해 들어간 편의점. 항상 홀린 듯 이끌려 사게 되는 안주들이 있다. 레트로한 디자인의 봉지에 담긴 건오징어나, 먹태, 육포 등이 그렇다.

셔터스톡

특히 친숙한 맛은 지키되 시대에 맞춰 다양한 맛과 모양으로 변모한 전통 주전부리 제품들은 중·장년층에겐 옛 기억을, 젊은층에겐 신선함을 안기며 전 연령대를 사로잡고 있다.

오늘은 그런 제품들 중 안주파의 마음을 제대로 흔들어 놓은 최강 간식 하나를 소개하고자 한다. 평소 혼맥을 즐기는 맥주러버라면, 이 글을 꼭 끝까지 읽어 보길.



오징어인가 쫀드기인가… 장안의 화제, ‘쫀징어’


공중파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쫀드기 전문가’ 배우 박진주가 울산 쫀드기를 먹으며 “달콤하고 짭짤하고 사람 정신 못 차리게 만드는 스타일이다”라고 극찬한 바 있다. 울산 쫀드기는 튀긴 쫀드기에 라면스프를 뿌린 비주얼 끝판왕 자태로 보기만 해도 군침을 자극한다.

쫀징어는 이런 ‘울산 쫀드기’를 그대로 구현한 간식으로 런칭 한 달 만에 주문 폭주로 인한 예약판매를 진행하는 등 엄청난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딱딱하지 않고 쫄깃 탱글한 오징어 맛과 짭짤한 시즈닝 덕에 계속 손이 가서 멈출 수가 없을 정도라는데. ‘오징어 진미채 튀김의 맵-짠-맵-짠 하모니에 맥주가 술술 넘어간다’는 평이 자자하다.


가장 큰 장점으로 꼽을 수 있는 것은 취향대로 골라 먹는 즐거움이다.

살짝 매콤한듯하면서 짭쪼름한 ‘오리지널’, 매콤하면서 달콤한 ‘매콤달콤’, 숯불 향의 ‘스모키바베큐’, 매운맛의 정점 ‘핫불닭’까지 총 4가지 맛으로 선택지가 다양하다.


전자레인지에 10~15초 돌려주거나, 에어프라이어에 2~3분 돌려줘도 맛있지만, 예열된 프라이팬에 1분 정도 구워주면 훨씬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새우깡 먹을 때처럼 중독성이 장난이 아니라고..)



특히 ‘오리지널’과 ‘직화구이’의 숯불향 입혀진 불맛이 아주 매력적이니, 이 두 종류를 집중 공략(?)하길 바란다. 핫불닭에 도전하고 싶은 맵찔이라면 마요네즈를 준비하는 것을 추천!

청량하고 시원한 맥주 한 잔과 튀긴 쫀드기의 고소함과 짭짤함, 그야말로 환상의 짝꿍이다.


구매자들은 “그렇게 맛있다길래 먹어봤더니 진짜 중독성이 장난 아닙니다”, “와 이거 뭔가요? 전자렌지 돌리고 먹으면 극락”, “매콤달콤한 맛이 너무 좋아 계속 손이 가요”, “매콤한데 불맛이 나서 맥주 안주로 제격” 등 반응을 보이며 극찬했다.

P.S – 4가지 맛의 쫀징어를 국내 최저가로 구매하고 싶다면 50% 할인 행사를 진행 중인 온라인몰을 적극 이용해 보자. 현재 택샵에서 쫀징어 8봉지를 단독 특가 10,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맛별로 다 쟁여두고 싶다면 세트 구성을 선택해 보자.


3년간 기획하고 30번 시행착오 끝에 탄생된 쫀징어. 그 맛이 정말 궁금하지 않은가?

궁금하다면 맛있는 쫀징어와 함께, 오늘도 행복한 혼맥 타임!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