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에 오돌토돌…’쥐젖’ 올바른 제거법은?

67

좁쌀만한 혹 ‘쥐젖’

서울에 사는 직장인 A 씨는 거울을 볼 때마다 고민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피부 트러블로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긴 올록볼록한 작은 돌기들이 최근 눈에서부터 입가 주변까지 잔뜩 번졌기 때문이다.

흔히 눈가, 목, 가슴, 겨드랑이에서 발견되는 작은 혹은 쥐젖, 비립종, 한관종, 사마귀로 불리는 양성 종양들 중 하나다. 건강상의 문제가 되진 않지만, 한 번 생기면 쉽게 없어지지 않고 방치할 시 크기가 커지거나 숫자가 늘어나기에 초기에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위나 손톱깎이로 없애려는 행동은 2차 피해로 이어지기에 절대 삼가야 한다.

셔터스톡

병원을 방문해 수술할 시간적 여유가 없는 사람이 가장 쉽게 할 수 있는 셀프 치료법은 쥐젖 제거 효과가 입증된 크림을 꾸준히 발라주는 것이다.

최근 네티즌들 사이에서 입소문 타고 있는 제품은 ‘페이스팩토리의 세이브크림’이다. 이 크림은 오돌토돌하게 생기는 피부 결점의 주된 원인인 ‘각질’에 주목했다.

이하 페이스팩토리


# 각질 제거가 어떻게 피부 고민을 해결하나요?

세이브크림은 각질층 결합을 낮춰 죽은 각질 세포를 떨어뜨리는 역할을 한다. 새살을 막는 죽은 세포는 없애고 정상적인 피부 세포 형성을 촉진 시켜 피부질환을 깨끗하게 뒤바꿔주는 원리다.


타사대비 압도적인 AHA 함유량으로 쥐젖 제거, 침착 억제, 세포 개선은 물론 모공 속까지 케어해줘 기미나 주근깨에도 효과적이다. 단순 각질 제거 성분을 몰아넣은 것이 아닌 피부 진정에 도움이 되는 티트리 오일, 은행잎 추출물 등 자연 유래 성분도 다량 함유됐다.


사용법은 간단하다. 스킨케어 마지막 단계에서 적당량을 덜어 피부 고민이 있는 부위에 펴 발라주면 된다. 한 달 정도 꾸준히 발라주면 쥐젖, 비립종, 사마귀 등의 피부질환이 깔끔하게 정리된다. 수분크림처럼 사용하는 스팟 제품으로 얼굴 전체나 몸에 발라도 무방하다.



사용자들은 “고민하던 피부 문제가 점점 작아지면서 사라지고 있어요”, “나도 모르게 쥐젖이 떨어져 나가는 기적”, “피부가 매끄러워지는 등 확실하게 개선되는 느낌” 등 간증 후기를 남겼다.



지저분하게 퍼진 피부질환을 매끄럽게 케어해줄 세이브크림은 택샵에서 일주일간 단독 특가 9,900원에 만나볼 수 있으니 참고해보자. 40mL 용량으로 온 가족이 함께 사용하기도 좋다.


※ 이 기사는 제품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