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을 때마다 ‘찌릿’한 족저근막염 예방하는 7900원 양말 깔창

227
발이 하루에 견디는 무게는 약 500톤.

‘족저근막염’은 발바닥 통증이 주요 증상으로, 발바닥 안쪽과 발바닥에 찌릿한 통증이 나타난다. 발바닥에 체중을 온전히 싣고 서 있기 어렵다거나 발가락을 발등 방향으로 올리는 자세를 취할 때 걸을 때, 더욱 심한 통증을 느낄 수 있다.

셔터스톡

해당 질환의 가장 큰 원인은 발의 무리한 사용이다. 강도 높은 운동을 장시간 하는 행위, 등산, 달리기 등 스포츠 활동, 하이힐이나 딱딱한 신발 착용, 과체중 등이 영향을 주며, 장시간 서서 일하는 직장인들에게도 발생할 수 있다.

아치가 무너지는 줄 모른채 보호력 약한 신발을 신게 되면 발 아치가 변형되는데, 족저근막염을 막기 위해선 아치 모양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이하 핀처

이에 최근 발 아치를 보정해 신체 밸런스를 올바르게 잡아준다는 꿀템 하나가 입소문을 타고 있다. (바로가기)

만점에 가까운 소비자 평점을 기록하며 눈길을 끈 ‘핀처 아치쿠션밴드’다. 양말처럼 신기만 하면 신체 밸런스를 잡아준다. 꾸준히 착용해 주면 걸음걸이와 체형교정에도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며 실사용 후기가 쏟아지고 있다. (바로가기)

내부의 실리콘 쿠션이 개인의 체중과 발 모양에 따라 맞춤형으로 아치를 지탱해 주고 전체 균형을 잡아준다. 이에 체중이 균일하게 분산된다. 또 외부의 충격을 흡수해 주고 아치를 교정함으로써 신진대사까지 원활하게 도와준다.


사용법은 간단하다. 좌, 우 구분해서 아치밴드를 착용한 뒤 밴드 위에 양말을 신어주면 된다. 양말 안에 신으면 겉에서 봐도 전혀 티가 나지 않아 데일리로 편하게 착용할 수 있으며 신발을 신어도 불편함이 전혀 없다. 원단이 얇고 신축성이 좋아 남녀 공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사용자들은 “발 피로감이 엄청 줄어들었어요” “다른 깔창처럼 딱딱하지 않아서 오래 착용해도 불편함이 없어요” “평발이신 분들 꼭 구매하세요…” “헐렁임 없이 발을 잘 잡아줘요!” 등 후기를 남겼다.


베이지/그레이 두 가지 색상의 ‘핀처 아치쿠션밴드’는 현재 택샵에서 58% 할인된 우주 최저가 7,900원으로 구매할 수 있다. (바로가기)


족저근막염으로 발바닥이 아픈 분, 걷는 자세가 좋지 않거나 오래 서서 일하는 분, 평발/칼발로 장시간 걷는 게 힘든 분들은 ‘핀처 아치쿠션밴드’를 ‘필수’로 사용해 보자. 아치쿠션밴드를 사용하는 한 신체 밸런스가 무너지거나 무지외반증, 족저근막염 등의 이상 신호가 생길 걱정은 없겠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