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우 강한 비에 무더위…” 요란스러운 오늘(11일)자 날씨 예보 상황

165

초복인 11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요란한 날씨가 예고됐다.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에 무더위까지 가세한다.

서울 광화문네거리 일대에서 우산 쓴 시민들이 갑자기 쏟아지는 집중호우에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 이하 뉴스1

기상청은 지난 10일 “11일부터 12일 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내다봤다.

또 중부지방(강원 동해안 제외)과 전라권, 경북 북부내륙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6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피해 없도록 유의해야겠다.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강원 동해안 제외)·전라권·경북 북부 내륙·서해5도 30∼100㎜, 강원 동해안·경상권(경북 북부 내륙 제외)·제주도 5∼60㎜다.

수도권·충남권·전북 북부에서는 120㎜ 이상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6도, 낮 최고기온은 26~32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4도, 수원 24도, 춘천 23도, 강릉 26도, 청주 26도, 대전 25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대구 24도, 부산 24도, 제주 2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6도, 수원 27도, 춘천 28도, 강릉 32도, 청주 29도, 대전 28도, 전주 30도, 광주 29도, 대구 31도, 부산 27도, 제주 33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폭우가 내리는 도로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