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푹신푹신 후끈후끈” 누우면 기절 각인 10cm 두께 양털 토퍼

159

이불을 교체해야 할 시기가 왔다. 찬바람이 훅하고 밀고 들어오면 제일 먼저 교체하고 싶은 게 침구다.

올겨울 난방비 걱정 없이 따뜻한 숙면을 취하고 싶다면 이 제품을 주목해 보자.


자가 발열로 한 면은 따숩게, 뛰어난 통기성으로 한 면은 쾌적하게 쓸 수 있는 ‘꿀잠 양털 토퍼’다. (바로가기)

차원이 다른 포근함에 누우면 떡실신 각이라며 구매자들 사이에서도 호평을 이루는 꿀템이다. 현재 택샵에서 반값 할인가 3만원대에 득템할 수 있다. (바로가기)


이 토퍼는 일반 원단보다 약 3배 더 따뜻한 양털 토퍼다. 통기성이 뛰어나고 가벼운 마이크로화이바 솜을 가득 채워 포근하고 쫀득한 감촉이 매력적이다.

촘촘하고 미세한 섬유조직으로 이루어져 집먼지 진드기, 알레르기 침투를 방지하고 세균 번식을 억제해 위생적이다.


또 흡수성과 건조성이 뛰어나 세탁 시 건조가 빠르다. 얇은 원사로 뭉침이 적고 촉감도 매우 부드럽다.

특히 양면의 재질이 달라 사계절 내내 사용할 수 있다. 뒷면은 흡수성과 통기성이 뛰어난 폴리에스터 원단으로 겨울 외에는 뒤집어 사용하면 된다. 10cm 이상의 두툼한 두께감으로 등이 베기는 현상 없이 포근한 잠자리를 만들어 준다. (바로가기)



몸에 착 감기지 않는 일반 토퍼에 비해 몸에 착 감기는 말랑말랑한 감촉으로 눕는 순간 바로 기절이다. 전기장판/온수매트와 함께 사용 시 토퍼를 이불로 사용하면 보온 효과가 더 좋다.

구매자들은 “너무 따뜻해서 잠이 솔솔 온다”, “감촉 대박. 전기장판 없어도 따뜻하고 포근해요”, “4각 모서리 고정 밴드가 있어 사용과 보관이 편리하다”, “가격 대비 퀄리티 실화?” 등 만족 후기를 남겼다. (바로가기)


따뜻하고 포근한 잠자리로 겨울철 난방비를 뚝 절감해 줄 자가발열 양털 토퍼는 현재 택샵에서 절반 가격, 3만원대로 만나볼 수 있다. 카카오톡 ‘택샵’ 플러스 친구 추가 시 10% 할인쿠폰도 발급된다.

다가오는 겨울, 더욱 강력해진 자가 발열 토퍼로 따수운 숙면을 취해보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