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냥이 샤워 후 5분 만에 털이 마르는 신박한 ‘펫 전용 샤워가운’

86

추운 겨울, 반려인들이 강아지를 위해 더 조심해야 할 것은 무엇이 있을까? 바로 강아지 목욕이다. 샤워를 마친 후 갑작스런 온도 변화, 특히 따뜻한 곳에서 추운 곳으로 갑작스럽게 이동하면 심장이 급격히 수축하여 현기증이 나거나 심하면 심장 마비가 올 수 있어 주의해야한다.

이때 가급적이면 화장실 내에서 최대한 닦거나 말리고 거실이나 방에 난방을 하여 온도를 맞춰주는것이 좋다. 이에 최근 견주들의 걱정을 덜어줄 신박한 아이템이 나왔다.

바로 ‘베픈 펫전용 샤워가운’이다.

샤워 후 입혀만 주면 평균 5분 만에 겉털이 뽀송하게 건조되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와디즈 펀딩 8,086%를 달성하며 출시와 동시에 견주들 사이에서 뜨거운 반응을 일으킨 아이템이다. (바로가기)

원사가 얇을수록 흡수가 빠른데, 베픈 펫가운은 초극세사 2중 원사를 사용해 차원이 다른 흡수력을 자랑한다. 닦이는 펫 타월과 다르게 입혀놓으면 자동 흡수된다. 목욕 시간을 반으로 줄일 수 있어 견주와 반려견 모두의 스트레스 줄일 수 있다.

14kg 허스키 샤워 후 타월로 닦이지 않고 바로 입혔더니 가운 착용 5분 후 겉털이 완전히 말랐다. 젖은 몸을 이리저리 비빌 때 가운이 감싸줘 침구에 물기가 묻지 않고 피모가 재오염 될 일도 없다.

허리길이 고정 버클로 가슴사이즈에 맞게 조절하고 뒷 발 고정 밴드를 다리에 끼워주자. 아무리 흔들고 털어도 벗겨지지 않는다. (바로가기)

사이즈는 3kg 소형견부터 40kg 대형견까지 모두 착용할 수 있도록 XS/S/M/L 네 가지 사이즈로 구성됐다. 형광물질이 검출되지 않아 피부가 예민한 아이도 안심 사용할 수 있다. 구매자 전원에게 친환경 파우치도 증정되니 사용 후 간편하게 보관해 보자.

구매자들은 “입고 벗기는 데에도 전혀 불편함 없어요!” “멍빨 후 털 말리기 지옥에서 드디어 벗어났어요” “이중모+장모임에도 진짜 금방 마름. 우리 집 필수템” “귀여워 미침ㅠㅠ 물 흡수 장난 아니고, 정말 과장광고 하나도 없네요” 등 후기를 남겼다. (바로가기)

‘베픈 펫전용 샤워가운’은 현재 택샵에서 오는 24일까지 온라인 최저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35% 할인된 37,000원에 무료배송이다. 반려묘들도 사용 가능하니, 평소 털 말리는 게 일이었다면 이번 기회를 놓치지 말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