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v서 ‘파친코’ 무료로 보자”…SKB, 추석맞이 애플TV+ 3개월 혜택 제공

96

[아이뉴스24 박소희 기자] SK브로드밴드(대표 박진효)는 추석을 맞아 IB tv 고객에게 애플 TV+ 3개월 무료 이용권을 제공한다고 25일 밝혔다. 애플 TV+는 업계 최초로 오리지널 콘텐츠만 제공하는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다.

SK브로드밴드 모델이 추석맞이 애플 TV+ 3개월 무료 이용 이벤트를 알리고 있다. [사진=SKB]

오는 12월 5일까지 애플 TV 앱이 탑재된 안드로이드 기반 B tv 셋톱박스를 이용하는 고객 중 애플 TV+ 신규 가입자에게 3개월 무료 체험 혜택을 제공한다. 이전에 애플 TV+에 가입했지만 현재는 구독 중이지 않은 고객도 마찬가지로 이용 가능하다.

‘스마트 3’를 비롯한 안드로이드 셋톱박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큰 TV화면으로 안방에서 가족과 함께 애플 TV+를 즐길 수 있다.

애플 TV+에서는 세계적으로 흥행을 거둔 ‘파친코’ 등 한국 콘텐츠뿐 아니라 에미상 수상 코미디 시리즈 ‘테드 래소’를 비롯해 ‘배드 시스터즈’, ‘포 올 맨카인드’ 등 웰메이드 콘텐츠들을 만나볼 수 있다.

박참솔 SK브로드밴드 넥스트 IPTV 담당은 “올 추석을 맞아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무료 혜택을 준비했다”며 “애플 TV+는 물론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서비스를 좋은 혜택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브로드밴드는 지난 2021년 11월부터 B tv 고객에게 미디어 스트리밍 기기인 ‘애플 TV 4K’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애플 TV+를 포함한 다양한 OTT서비스와 B tv의 실시간 채널도 시청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