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반떼N 페이스리프트 디자인 최초 공개

265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회장 정의선닫기정의선기사 모아보기)는 ‘더 뉴 아반떼N’ 디자인을 18일 중국 상하이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했다.

아반떼N은 지난 3월 출시한 아반떼 7세대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의 고성능 세단 모델이다.

더 뉴 아반떼N.

현대차, 아반떼N 페이스리프트 디자인 최초 공개

이미지 확대보기

더 뉴 아반떼N.

현대차, 아반떼N 페이스리프트 디자인 최초 공개

이미지 확대보기

전면부는 기본차 대비 블랙 트림부를 확대하고 외장 칼라 가니쉬를 더해 한층 더 낮은 자세로 완성됐다. 더욱 볼드해진 범퍼의 캐릭터는 고성능의 역동적이고 공격적인 모습을 구현한다.

측면부에는 사이드실 몰딩을 포함해 앞뒤 범퍼를 아우르는 N 전용 레드 스트립이 적용돼 고성능차만의 차별화된 인상을 부각한다.

이번 모델에 첫 적용한 블랙아노다이징 엠블럼은 스포티한 이미지를 한층 끌어올렸다.

후면부에도 블랙 범퍼를 확대 적용했다. 범퍼 보트 테일링 디테일을 추가해 고성능차만의 스포티한 이미지를 부각함과 동시에 공력 개선 효과도 더했다.

차량은 중국에서 ‘더 뉴 엘란트라N’이라는 이름으로 오는 하반기 출시된다. 이밖에도 오는 7월 글로벌 공개하는 최초의 고성능N 전기차 ‘아이오닉5N’도 내년 중국에 출시할 예정이다. 고성능 브랜드로서 정체성을 앞세워 무너진 중국 판매를 정상화한다는 계획이다.

틸 바텐바르크 현대차 N브랜드&모터스포츠사업부 상무는 “N브랜드의 3대 핵심 요소를 두루 갖춘 아이오닉 5 N은 고성능 전동화 시대의 새 지평을 여는 모델로, 지속가능한 고성능의 새로운 기준점이 될 것이라 자부한다”고 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