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 아쉽네” 기대한 신형 싼타페, 디자인 공개되자 의외의 반응이?

3650

신형 싼타페의 디자인이 공개됐다. 싼타페는 현대차의 대표 중형 SUV로, ‘디 올 뉴 싼타페’라는 명칭을 가진 이번 모델은 지난 2018년 4세대 출시 이후 5년 만에 선보이는 5세대 모델이다. 
 
한편 ‘디 올 뉴 싼타페’는 1세대 싼타페의 디자인 콘셉을 계승하는 동시에 도심과 아웃도어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현대차 고위 관계자는 이번 모델에 대해“도심의 일상과 차박, 캠핑 등의 아웃도어 라이프를 넘나드는 SUV”라고 설명했다. 과연 풀체인지로 새로워졌다는 싼타페는 어떤 모습일까? 함께 살펴보자. 
               

신형 싼타페의 외관은 박시(Boxy)한 형태, 긴 휠베이스와 넓은 테일게이트에서 비롯된 실루엣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다.
 
전면에는 헤드램프와 좌우 헤드 램프를 수평으로 길게 연결하는 램프에 적용돼 와이드한 스탠스를 구현한다. 이 중 가장 눈길을 끄는 부분은 ‘H 라이트’다. 이 라이트는 H 모티브의 전면 범퍼 디자인, 디테일을 살린 그릴 패턴과 조화를 이뤄 시각적인 완성도를 높인다. 또한 높은 후드와 대담하고 날카로운 펜더의 볼륨감은 신형 싼타페 전면의 웅장함을 극대화 시킨다.
             

측면은 대담한 루프라인과 날카롭게 디자인된 휠 아치, 길어진 전장과 짧아진 프런트 오버행, 21인치 휠 등이 어우러져 견고한 느낌을 준다. 후면은 전면부와 마찬가지로 H 라이트를 반영해 통일감을 주는 동시에 싼타페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더했다.
             

현대차는 이번 싼타페의 실내를 수평과 수직 이미지를 강조한 레이아웃으로 외부 디자인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질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외부에서 선보인 H 형상의 디자인을 대시보드 전면, 송풍구 등에 반영해 조화를 이루는 동시에 밝은 컬러의 시트와 헤드라이닝으로 한층 더 넓은 공간감을 연출했다. 
 
아울러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 듀얼 스마트폰 무선 충전 등 고객을 배려한 다양한 사양들은 하이테크하고 섬세한 이미지를 보여준다.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각각 12.3인치의 디지털 클러스터와 센터 디스플레이를 곡선 형태로 연결해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여주며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듀얼 스마트폰 무선 충전은 현대차 최초로 적용된 것으로, 스마트폰 2대를 동시에 무선으로 고속 충전할 수 있다. 
         

대형 테일게이트 공간은 넓은 실내 공간과 함께 테라스에 있는 듯한 새로운 경험을 가능하게 해준다. 참고로 2열과 3열 시트를 완전히 접을 경우 동급 최고 수준의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이날 신형 싼타페의 성능에 대한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환경부에 따르면 현대차는 최근 배출 가스 및 소음 인증을 완료한 상태다. 싼타페 풀체인지는 디젤 없이 2.5 가솔린 터보와 1.6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로만 운영될 예정이다.
 
2.5 터보는 스마트스트림 습식 8단 DCT 변속기가 조합돼 최고출력 281마력을 발휘한다. 1.6 터보 하이브리드는 1.6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과 전기모터, 배터리, 하이브리드에 최적화된 6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돼 시스템 총 출력 230마력을 발휘한다.
 

박시한 모습으로 재탄생 된 신형 싼타페, 이를 본 대중들의 반응은 아래와 같았다. 

“겉만 번지르르하면 뭐하나? 이번에도 ‘개선’했다고 가격이나 올리겠지”
“루프라인이 직각화라… 공기저항 계수 커져 잘 못 달릴 듯”
“헤드 램프가 로보캅 헤드라이트가 아니라서 다행일지도”
“오히려 H로고 부각시키려다 전면이 부자연스러워진 것 같다”
“뒤태만 좀 잘 만들었으면 만점인데 아쉽다”
“뒤 램프랑 방향지시등이 너무 쳐졌다”
“랜드로버 짝퉁 느낌이 쎈데, 이럴거면 디자인팀은 왜 있는 거지?”

기대가 너무 컸던 탓일까? 예상외로 차가운 반응이 많았다. 물론 실차가 공개되면 달라질 수 있다. 그러나 디자인 공개 전 다양한 예상도가 공개되며 호응이 좋았던 것과 다르다는 건 확실해 보인다.  
                   

현대차는 오는 8월 10일 온라인을 통해 신형 싼타페의 주요 사양, 제원 등을 최초 공개할 계획이다. 이번 싼타페는 쏘렌토에 빼앗긴 국내 중형 suv 1위 자리를 되찾아야 하는 임무도 갖고 있다. 그러나 디자인 공개 첫날부터 보이는 반응이 앞으로 계속 유지된다면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과연 현대차가 이 반응들을 뒤집을 만큼 소비자들이 만족할 트림별 사양과 가격대를 내놓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좀 아쉽네” 기대한 신형 싼타페, 디자인 공개되자 의외의 반응이?
글 / 다키포스트
ⓒ DAKI PO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 관련 문의 : dk_contact@fastlabs.co.kr

+1
0
+1
1
+1
3
+1
1
+1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