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2, 연말 겨울산행 위한 방한템 추천

221

연말을 맞아 겨울산의 절경을 보기 위해 눈꽃 산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눈 덮인 ‘겨울 산’의 매력을 즐기려면 추위를 비롯한 여러 상황을 대비해 만반의 준비가 필요하다.

사진=클립아트 코리아
사진=클립아트 코리아

아웃도어 브랜드 K2가 연말연시 연휴를 앞두고 안전한 겨울 산행을 즐기기 위한 다양한 방한 용품을 추천한다.

산을 높이 오를수록 고도에 따라 등산 시작 지점과 정상의 체감온도 차이가 크고, 산행 중 흐른 땀과 찬바람으로 체온이 급격히 떨어질 수 있다. ‘ALP코볼드 홀랜드’는 고어 윈드스토퍼를 적용해 방풍, 방수, 투습성이 우수해 체온 조절이 중요한 겨울 산행에서 안전한 산행을 돕는다. 

또한 안감 등판 부분에 통기성이 우수한 홀패딩을 적용해 오랜 산행에도 쾌적함을 제공한다. 복원력이 뛰어난 800필파워 헝가리 구스를 사용해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나다. 베이지, 블랙 컬러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98만원.

겨울 등산에는 긴 기장의 롱다운을 입고 산행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헤비 다운 착장과 함께 다리 보온을 위한 다운 팬츠를 입는 것이 좋다. ‘ALP 레이어 다운 팬츠’는 가볍고 따뜻한 구스 다운을 충전재로 사용한 팬츠로 보온성이 매우 뛰어나다. 15데니어 경량 소재를 사용해 입었을 때 부드럽고 착용감이 좋으며 신축성이 있는 소재를 적용해 산행 시 활동성이 우수하다. 블랙 제품으로 가격은 26만원.

사진=K2
사진=K2

겨울 산행 시 찬 바람에 쉽게 노출되는 머리와 귀 등을 따뜻하게 해주면 체감 온도를 높이는 데 도움을 준다. ‘알파인 스톰블럭 고소모’는 체온 손실이 많은 머리와 귀를 덮어줘 효과적으로 체온을 지켜주는 방한모자다. 스톰플리스 본딩 소재로 가볍고 터치감이 좋으며 안감에는 퍼를 적용해 부드럽고 보온성이 뛰어나다. 

친환경 발수 가공으로 갑작스러운 눈비에도 생활 방수가 가능하며, 쿨맥스 땀받이를 사용해 산행 중 땀이 나더라도 빠르게 건조돼 쾌적하다. 블랙, 베이지 컬러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8만9천원.

겨울 설산의 매력을 즐기기 위해서는 등산 스패츠를 착용해 바지와 등산화 내부가 젖는 것을 막아야 동상을 예방할 수 있다. K2의 ‘테크핏 롱 스패츠’는 3레이어 원단이 적용돼 방수, 방풍 효과가 뛰어나며 입체형 패턴으로 착용감이 우수하다. 롱 기장으로 무릎부터 발목 아래까지 감싸주며 눈뿐만 아닌 비바람, 흙탕물 등 외부 물질로부터 보호해준다. 남녀공용 블랙으로 출시됐다. 7만2천원.

겨울 등산 중 장시간 추위에 노출 시 체온 유지를 위해서는 기능성 방한 아이템을 레이어링 하는 것이 좋다. ‘파워플리스 동계 넥게이터’는 파워플리스 소재를 적용해 목부터 코와 입까지 가려 체온 유지가 가능하다. ‘동계용 발토시’는 발수 처리한 원사로 가볍고 보온성이 좋으며, 생활방수가 가능해 방한 레이어드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가격은 각각 넥게이터 3만5천원, 발토시 5만5천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