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함 “‘시에러’ 배우 꿈꾸게 해준 고마운 작품” [화보]

164

배우 박서함이 패션 매거진 ‘엘르’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사진=엘르
사진=엘르

박서함은 ‘시맨틱 에러’ 이후 군백기에 대해 “스스로에게 집중할 수 있었던 시간이다. 더 나은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기회”라며 “작품 인기로 상도 받고 좋은 소식이 계속 이어지니 여백이 체감되지 않았다. 그런 기분을 선사해주신 팬들 덕분”이라고 전했다.

작품을 찍기 전 그룹 활동을 중단하고 힘든 시간을 보냈던 그는 “‘시맨틱 에러’는 내게 배우로서 꿈을 꾸게 해준 고마운 작품이다. 한 때는 스스로를 미워하기도 했지만, 그건 확신을 심어준 팬들과 감독님, 스태프들에게도 예의가 아닌 것 같았다. 저를 좋아해 주시는 저마다의 소중한 이유가 있을 텐데, 그러니 이제 자신감을 가지려 한다”라며 더욱 단단해진 면모를 내비쳤다.

“내년 배우로서 주어지는 소중한 기회들을 놓치지 않고 싶다”라고 전한 박서함에게 꿈의 동력에 관해 묻자 “힘들었던 장면이 아름답게 추억되는 순간들이 언젠가는 꼭 온다. 그건 내가 그보다 더 나은 사람이 됐다는 증거다. 힘든 일이 있었다면, 분명 좋은 일도 온다는 법칙을 믿는다”라고 전했다.

박서함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월호와 엘르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유튜브 인터뷰 콘텐츠 또한 엘르 유튜브 채널에서 곧 공개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