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온그룹, 임동연 대표 첫 자사주 장내매수 “책임경영”

77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인공지능(AI) 토탈 솔루션 전문기업 가온그룹은 최대주주인 임동연 대표이사가 자사 주식을 장내매수 했다고 19일 밝혔다.

가온그룹은 최대주주인 임동연 대표이사가 자사 주식을 장내매수 했다고 19일 공시했다. [사진=가온그룹]

이날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임 대표는 지난 12일부터 19일까지 장내매수 방식으로 자사주 5만2916주를 매입했다. 이는 약 3억원 규모로, 임 대표와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주식 등의 보유 비율은 14.13%에서 14.44%로 늘어났다.

임 대표가 지분을 매입한 것은 지난 2022년 취임 이후 처음이다. 책임경영 실천에 대한 의지와 회사 성장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친 것으로 풀이된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주식 매입은 지속적인 성장에 대한 자신감뿐만 아니라 기업가치와 주주가치 제고 의지를 반영한 결정”이라며 “앞으로도 주식 매입을 지속 확대해나가고 다양한 활동을 통해 회사 미래가치를 적극 높여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가온그룹은 지난 2022년 창사 이래 처음으로 3개년 주주환원정책을 발표한 바 있으며, 2022사업연도 결산배당까지 11년 연속 배당을 이어오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