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체·AI·우주항공…정부, 12대 국가전략기술 공식 확정

62
출처=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부가 기술패권 경쟁 속에서 중점 육성하기로 한 반도체와 첨단 모빌리티 등 12대 국가전략기술과 50개 중점기술이 공식 확정됐다.

정부는 20일 ‘국가전략기술 선정안’을 심의·의결해 이를 공식 확정했다고 밝혔다.

12대 국가전략기술에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이차전지 △첨단 모빌리티 △차세대 원자력 △첨단 바이오 △우주항공·해양 △수소 △사이버 보안 △인공지능(AI) △차세대 통신 △첨단 로봇 △양자 등이 포함됐다.

이는 지난 9월 ‘국가전략기술육성에 관한 특별법’이 제정됨에 따라 지난해 10월 처음 선정된 12대 분야를 이번에 공식 지정한 것이다. 이와 함께 정부는 AI 반도체, 합성생물학 등 50개 중점기술과 세부 정의도 구체화했다.

선정된 국가전략기술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고시로 확정된다. 정부는 초격차 기술 확보를 목표로 특별법상 다양한 정책적 지원수단 및 혁신·도전적 연구개발을 통해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주영창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초격차 전략기술 확보는 단순한 경제성장을 넘어 국가생존의 핵심”이라며 “세계 최고에 도전하는 혁신·도전적 연구개발로 전략기술을 주도하는 국가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