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화경 저축은행중앙회장 “부동산PF 연착륙 지원할 것”

304
오화경 저축은행중앙회장 '부동산PF 연착륙 지원할 것'
오화경 저축은행중앙회장

오화경 저축은행중앙회장이 저축은행업권의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여신 불안정성 해소를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오 회장은 29일 신년사에서 “저축은행 업계는 고금리, 고물가 등으로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확대돼 매순간 쉽지 않은 여정을 함께했다”며 “PF대출 연착륙을 위한 자율협약 체결과 정상화 펀드 조성, 부실채권 정리를 위한 공동매각 추진, 중저신용자 햇살론 취급 확대, 소외계층 지원 사회공헌 활동, 취약 연체차주를 위한 금융재기지원 등 저축은행의 경영 안정과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쳤다”고 설명했다.

이어 “중앙회도 저축은행이 서민금융의 중추적 역할을 충실히 해 고객들의 신뢰가 더욱 단단히 뿌리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면서 “PF 등 여신에 대한 불안정성 해소, 부실채권 감축 등 건전성 관리, 안정적 유동성 관리 등 업계의 경영안정화 지원에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디지털 경쟁력 등 업무 지원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또 “내부통제 관리, 맞춤형 예탁금 운용 등 자금운용 효율화, 고령층 등 금융소비자보호를 위한 인프라 구축사업 등의 업무 지원을 강화하겠다”며 “금융트렌드에 맞게 디지털 경쟁력도 꾸준히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금융사고 예방을 위한 시스템 개선은 물론 SB톡톡플러스 플랫폼의 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오 회장은 “미래 성장기반 마련을 위해서는 저축은행 업계의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제도개선, 햇살론 등 정책서민금융 취급확대 추진, 임직원 역량 확대에 필요한 교육 제공 등을 하겠다”며 “저축은행이 금융소비자로부터 사랑받는 금융회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