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유럽에서도 찾는다” 작년 김치 수출량 ‘역대 최대’

115
'미국·유럽에서도 찾는다' 작년 김치 수출량 '역대 최대'
서울의 한 대형마트 식품 매장에 김치 제품들이 진열돼 있는 모습. /연합뉴스

K콘텐츠 열풍 속에 지난해 한국의 김치 수출량이 증가세로 돌아서며 역대 최대를 달성했다. 김치 무역수지 적자 폭은 전년보다 2000만달러 넘게 줄었다.

21일 관세청 수출입 통계에 따르면 2023년 한국의 김치 수출량은 4만 4041t(톤)으로 전년의 4만 1118t보다 7.1% 늘었다. 이는 종전 최고 기록인 2021년의 4만 2544t을 뛰어넘은 것이다. 김치 수출량은 2022년에는 4만 1118t으로 줄었다가 지난해 다시 증가세로 돌아섰다.

지난해 김치 수출 금액은 1억 5562만 달러(약 2000억 원)로 전년의 1억 4082만 달러보다 10.5% 증가했다. 다만 종전 기록인 2021년(1억 5992만 달러)에는 소폭 못 미쳤다.

김치 수출 중량과 금액은 5년 전과 비교하면 각각 50% 넘게 늘었다. 5년 전인 2018년만 해도 수출량은 3만 t이 되지 않았고 수출액은 1억 달러를 밑돌았다. 그러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발효음식인 김치가 면역력을 높이는 건강식품이라는 인식이 해외에도 퍼지면서 2020년 김치 수출이 급증했다. 2020년 수출량과 금액은 각각 전년 대비 34.2%와 37.6%나 늘었다. 이듬해인 2021년에는 수출량은 7% 늘고 수출 금액은 10.7% 증가했다. 할리우드 배우 귀네스 팰트로가 코로나 후유증을 앓고 식단 관리에 힘썼다면서 무설탕 김치를 소개하기도 했다.

그러다 코로나19가 잠잠해진 2022년에는 김치 수출량은 3.4% 줄고 수출액은 11.9% 감소했다.

지난해 김치 수출국도 사상 최대인 92개국으로 늘어났다. 최대 수출국인 일본과 2위 미국을 합친 수출액이 1억 달러가 넘어 전체의 65%를 차지한다. 수출량은 미국이 1만t을 웃돌고 일본은 2만t이 넘었다.

김치 수출액에서는 일본이 6149만 달러로 전체의 40%를 차지했으며 미국은 3999만 달러로 26%의 비중을 기록했다. 5년 전인 2018년과 비교해 일본은 58%에서 40%로 낮아졌고 미국은 9%에서 26%로 높아졌다. 이어 네덜란드, 호주, 영국이 5위 안에 들었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3~4위를 차지하던 대만과 홍콩은 5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는 “지난해 김치 수출이 늘어난 가장 큰 요인은 K 콘텐츠가 많이 알려졌기 때문”이라고 분석하면서 “미국이 많이 늘었고 유럽도 늘었다. 예전에 수출이 많았던 홍콩과 대만 같은 아시아 지역은 별로 변동이 없다”고 말했다.

'미국·유럽에서도 찾는다' 작년 김치 수출량 '역대 최대'
미국 수출용 종가(Jongga) 오리지널 김치. /사진 제공=대상

주요 김치 수출 업체는 대상(001680), CJ제일제당(097950), 풀무원(017810) 등이다. 이 가운데 대상의 ‘종가’ 김치 점유율이 갈수록 높아져 지난해 50%를 넘겼다. 2018년 38%에서 2022년 50%까지 높아지고서 지난해 53%를 차지했다. 대상 종가 김치 수출액은 지난해 16.8% 증가한 8300만 달러로 사상 최고치를 달성했다. 이는 5년 전인 2018년의 2.2배 수준이다.

종가 김치는 북미와 유럽, 대만·홍콩 등 아시아를 포함한 세계 60여개국에 진출했다. 일본 수출 물량 90%를, 홍콩·대만·싱가포르 등 아시아권에 수출되는 물량의 80% 이상을 각각 현지인이 소비하며 북미와 유럽에서도 김치를 찾는 현지인이 늘고 있다. 대상 관계자는 “우리나라 김치 수출액은 일본이 제일 많지만, 대상 종가 김치는 지난해 미국 수출액이 일본을 처음으로 살짝 넘었다”고 말했다.

종가 김치는 미국에서 2021년 월마트 입점을 시작으로 점차 입점 매장 수를 늘려나가고 있다. 미국 현지에 대규모 김치 생산 설비를 갖춘 국내 식품기업은 대상이 유일하다. 대상은 2022년 초 미국에 대규모 김치 공장을 완공하고 본격적인 생산을 시작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인근에 있는 대상LA공장은 대지 면적 1만㎡ 규모로 연간 2000t의 김치 생산이 가능하다.

대상은 자동화 설비와 시설을 확충해 2025년까지 미국 현지 식품사업 연매출 1000억 원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유럽시장을 겨냥해 올해 하반기 폴란드에 김치 공장을 세우고 2030년까지 연간 3000t 이상의 김치를 생산할 계획이다.

한편 김치 수입량은 2019년 30만t을 돌파했다가 중국에서 절임배추를 비위생적으로 만드는 이른바 ‘알몸 김치’ 영상이 보도된 2021년에는 24만t(1억 4000만 달러)까지 떨어졌다. 한국이 수입하는 김치는 거의 전량이 중국산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