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 중국 증시, 증안펀드 투입 이슈·지준율 인하·부동산 부양책 등 발표로 상승”

116
출처=키움증권중국 증시 추이

29일 키움증권은 지난주 중국 증시가 증안펀드 투입 이슈와 더불어 지준율 인하, 부동산 부양책, 국유기업 주주 환원 촉진 등이 잇달아 발표되며 상승했다고 분석했다.

22~26일 기준 중국 상해 종합지수는 2.8% 오른 2910.2를 기록했고, 선전 종합지수는 0.5% 하락한 1678.0으로 마감했다.

홍록기 키움증권 연구원은 “지난주 중국 증시는 증안펀드 투입 이슈와 지준율 인하, 부동산 부양책, 국유기업 주주 환원 촉진 등이 잇달아 발표되면서 상승했다”며 “이번주 중국 증시는 관영 구매관리자지수(PMI) 및 민간 제조업 PMI 등에 시장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26일 오후, 미국 의원의 국가적 위협 이유로 관련 규제 법안을 제정했다는 소식에 우시앱텍은 하한가를 기록하고, CXO 테마주 중심 헬스케어 섹터도 조정을 맞았다. 우시앱텍 경영진은 미국의 바이오 안전법 초안과 관련해 군 관련 프로젝트와 기금 등에 참여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12월 중국 공업기업이익 증가율은 전년 대비 16.8%로 5개월 연속 플러스 성장을 보였다. 2023년 연간 역성장은 전년 대비 2.3%로 1~11월 누적(-4.4%) 대비 축소했다.

최근 샤오미 등 13개 기업의 14개 인공지능 거대언어모델(LLM) 신규 승인을 취득했다. 이에 현재까지 누적 40개 이상의 AI LLM이 승인됐다.

CATL은 디디글로벌과 푸젠성에 배터리 스왑 합자 회사를 공식 설립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