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그룹, AI 반도체 리벨리온에 330억 투자

93
KT그룹, AI 반도체 리벨리온에 330억 투자

KT(030200)그룹이 인공지능(AI) 반도체 설계 스타트업 리벨리온에 대규모 후속 투자를 결정하고 주요 주주로 올라선다. 리벨리온은 이번 조달한 자금을 활용해 100B AI모델까지 추론할 수 있는 반도체 ‘리벨(REBEL)’ 개발에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KT는 KT클라우드, KT인베스트먼트 등 계열사와 함께 리벨리온에 330억 원을 투자한다고 30일 밝혔다. KT와 KT클라우드, KT인베스트먼트의 각각의 투자금은 200억 원, 100억 원, 30억 원이다. 2022년 KT가 300억 원, KT인베스트먼트가 35억 원을 투자한 것에 이은 후속 투자로, 누적 투자금은 665억 원에 달한다. 이로써 KT그룹은 리벨리온의 지분 10% 이상을 확보한 주요주주로 올라섰다.

리벨리온은 KT AI 하드웨어 분야의 중요한 파트너사다. 국내외 경쟁사 대비 빠른 연산 속도와 높은 전력 효율을 가진 NPU(신경망처리장치) ‘아톰’을 KT와 협력 개발하며 KT클라우드의 국내 최초 NPU인프라 서비스 상용화에 기여했다. KT의 초거대 AI ‘믿음’ 경량화에도 아톰이 일부 적용됐다.

KT는 ‘온디바이스 AI(별도 클라우드 서버를 통하지 않고 기기 자체적으로 정보를 수집 및 연산하는 AI)’에도 리벨을 적용한다. 또 향후 리벨리온에서 출시하는 다양한 AI 반도체 라인업을 적극 활용해 AI 인프라·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KT그룹은 “리벨리온과 협력해 가격 경쟁력을 갖춘 초거대 AI 서비스들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글로벌 시장에서 국산 AI 반도체가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리벨리온을 포함해 다양한 테크기업들과 협력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리벨리온은 “이번 대규모 투자유치는 미국과 일본 등 글로벌로 리벨리온의 무대를 확장하고, 계획 중인 국내외 비즈니스와 차세대 제품 개발의 속도를 높이는 데 튼튼한 기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