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코쿠사이 엘렉트릭, 반도체 장비 제조기업 유진테크 제소

378

일본의 첨단 반도체 장비 제조기업인 주식회사 코쿠사이 엘렉트릭은 한국 자회사 국제엘렉트릭코리아와 함께 유진테크를 상대로 한국의 서울중앙지방법원에 특허권 침해소송을 제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특허권 침해소송에는 기판처리장치 등에 관한 4건의 코쿠사이 엘렉트릭 그룹 특허기술이 포함됐다.

해당 특허권은 2011년부터 2022년까지 한국만이 아니라 미국, 일본, 대만, 중국 등에도 등록됐으며, 한국내 특허 실시권자는 코쿠사이 엘렉트릭의 한국 자회사인 국제엘렉트릭코리아가 유일하다.

코쿠사이 엘렉트릭 측은 “이번 소송에 앞서 지적재산권의 침해 행위를 유진테크에게 알리고, 이를 원만하게 해결하고자 노력했지만, 여의치 않아 소송을 제기하게 됐다”며 “이번 제소와 관련해 고객사의 제품 생산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기술혁신을 통한 반도체 산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기업의 치열한 기술개발 노력의 결과물인 지적재산권이 반드시 보호되고 존중돼야 한다는 점은 전 세계 모든 국가와 산업계가 동의하는 원칙”이라며 “코쿠사이 엘렉트릭 그룹은 앞으로 이러한 원칙을 지키기 위해 적극적으로 행동할 것”이라 강조했다.

코쿠사이 엘렉트릭은 2023년 10월 도쿄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일본의 반도체 장비 제조기업이다. 1993년 한국생산법인인 국제엘렉트릭코리아를 설립한 이후, 30여 년간 한국의 반도체 장비 제조산업 발전에 기여해 왔다.

국제엘렉트릭코리아는 한국의 충청남도 천안에 본사와 생산기지를 두고, 평택, 이천 등에 고객지원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약 400여 명의 임직원이 근무하고 있으며, 2022년 기준 매출액은 약 4000억 원에 달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