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장ㆍ사장이 직접 소개한 신한 ‘SOL트래블 체크카드’…환율 100% 우대

153

공항라운지 무료 이용, 해외결제 및 인출 수수료 면제, 해외 주요 가맹점 할인 등 특화 서비스 제공


신한은행은 전세계 30종 통화 100% 환율우대 혜택을 담은 ‘SOL(쏠)트래블 체크카드’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쏠트래블 체크카드는 ‘어디서든 365일 혜택 받는 카드’로 만들었다. 해외여행 관련 △여행준비(환전) △여행중(카드사용) △여행후(보유 및 재환전)에 이르는 과정에서 필요한 모든 금융서비스를 담았다.

기본 서비스는 △전세계 30종 통화 100% 환율우대(재환전 시 50% 환율우대) △해외결제 및 해외 ATM 인출 수수료 면제(기존 수수료 해외 결제 시 1.2%, 해외 ATM 인출 시 1%+건별 3달러) △국내 편의점 5% 할인 △국내 대중교통 1% 할인 등이다.

쏠트래블 체크카드는 해외 여행을 위한 특화 프리미엄 서비스도 제공한다. 전 세계 1200여 개 공항라운지 무료 이용(상·하반기 각 1회), 마스터카드 트래블 리워드 서비스(25개국 400여 개 가맹점 캐시백 최대 10%)혜택과 더불어 △일본 3대 편의점 5% 할인 △베트남 그랩 및 롯데마트 5% 할인 △미국 스타벅스 5% 할인 등 혜택을 연회비 없이 이용할 수 있다.

환전 후 전용 외화계좌에 보유하고 있는 외화 중 미달러(USD)와 유로(EUR)에 대해서는 각각 연 2%, 연 1.5%의 특별금리도 적용한다. 신한은행은 다음달 중 ‘자동환전 및 충전’ 서비스도 탑재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신한카드와 함께 탄생시킨 쏠트래블 체크카드를 소개하는 스페셜 영상도 제작했다. 이번 영상에는 은행 및 카드사 직원과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 신한카드 문동권 사장이 직접 참여해 방송인 장도연씨와 함께 쏠트래블 체크카드의 탄생 배경과 다양한 혜택을 소개했다.

정 행장은 “쏠트래블 체크카드는 신한은행, 신한카드 직원들의 아이디어를 모아 출시하는 카드”라며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만큼 고객들의 많은 호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문 사장은 “여행과 관련된 수수료 면제, 국내외 할인 등 많은 고객이 선호하는 혜택을 골고루 담고 있는 경쟁력 높은 상품”이라며 “은행과 카드사가 제공하는 서비스의 장점이 결합돼 있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