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투자증권 퇴직연금 적립금 5조 원 넘어서

114

신한투자증권은 8일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이 5조 원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신한투자증권의 퇴직연금 적립금(DB, DC, IRP)은 지난해 초 약 4조2000억 원에서 1년 만에 8000억 원 증가해 총 적립금 규모 5조 원을 넘어섰다.

특히 개인형퇴직연금제도(IRP)의 적립금은 지난 3년 동안 2.6배 성장했으며, 작년에만 3609억 원 증가해 전체 퇴직연금 적립금의 상승을 견인했다.

또한, 연금 세무 전문가가 제공하는 VIP 연금보고서, 1대 1 맞춤형 컨설팅 등 고객 중심 서비스를 통해 1억 원 이상 거액 자산 유입이 전년 대비 36% 증가했다. 이 중 50대 고객 비중이 80% 이상 차지하는 등 실질적인 연금 수령을 위한 고객층의 유입이 성장에 크게 이바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투자증권은 비대면 IRP계좌개설에 대한 수수료 면제하고 있으며, 실시간 상장지수펀드(ETF), 리츠(부동산투자신탁) 매매 기능과 투자성향에 맞는 펀드·ETF 추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계흥 신한투자증권 연금사업본부장은 “신한투자증권은 리서치센터의 투자 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투자, 세무 컨설팅으로 다양한 채널의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며 “더 많은 고객이 연금자산 마련에 관심을 두도록 여러 이벤트와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