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픽스, 2개월 연속 하락…주담대 변동금리 내려간다

102

1월 3.66%, 전월비 0.18%p↓

서울 시중은행의 대출 창구 ⓒ 연합뉴스 서울 시중은행의 대출 창구 ⓒ 연합뉴스

은행권 주택담보대출(주담대) 변동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2개월 연속 하락했다.

15일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지난달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전월 대비 0.18포인트(p) 낮아진 3.66%를 기록했다. 2개월 연속 하락세다.

앞서 지난해 4월(3.44%) 기준금리(3.50%) 아래로 추락한 코픽스는 5월(3.56%) 반등한 뒤 오름세를 유지하다 7월(-0.01%p)과 8월(-0.03%p) 연속 하락했다. 9월(0.16%p) 상승세로 돌아서며 11월까지 오른 뒤 2개월 연속 내려갔다.

잔액기준 코픽스도 3.84%로 전월대비 0.03%p 하락했다.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3.29%로 전월과 동일했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농협, 신한, 우리, SC제일, 하나, 기업, 국민, 한국씨티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로,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신규취급액기준과 잔액기준 코픽스에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매출, 금융채(후순위채 및 전환사채 제외)가 포함된다.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기타 예수금, 기타 차입금 및 결제성자금 등까지 추가해 산정된다.

은행들은 오는 16일부터 신규 주담대 변동금리에 이날 공개된 코픽스 금리를 반영한다.

+1
0
+1
0
+1
0
+1
0
+1
0